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 준비 ‘만전’

긴급생활비 지원으로 취약계층 보호와 지역 경제활성화 기대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09:47]

영주시,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 준비 ‘만전’

긴급생활비 지원으로 취약계층 보호와 지역 경제활성화 기대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4/01 [09:47]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1일부터 ‘코로나19’ 재난 긴급생활비 지급을 위한 신청과 접수를 앞두고 전담TF팀을 구성하는 등 업무추진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 영주시청 전경     ©영주시

 

영주시는 4월 1일부터 29일까지 ‘코로나19’에 따른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 신청을 받을 계획이며, 구체적인 사업내용을 시 홈페이지와 SNS, 블로그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영주시는 부시장을 총괄단장으로 하는 전담TF팀을 구성했고 지난달 31일 읍면동장과 전담 공무원들이 모여 신속하고 효율적인 업무추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하는 TF팀 회의를 가졌다.

 

이번 지원 대상자는 2020년 4월 1일 기준으로 영주시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둔 자로 기준 중위소득 85% 이하에 해당하는 가구이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29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 하면 전산을 통해 소득과 재산자료를 확인하는 절차를 거치게 된다. 우편 접수도 가능하며 구비서류는 신분증, 신청서, 개인정보제공동의서(가구원 전체 동의 자필 서명 포함), 소득재산신고서 등이다.

 

선정된 가구는 가구원 수에 따라 1인 가구 5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70만원, 4인 가구 이상 80만원을 선불카드 및 ‘영주사랑 상품권’(지류식, 모바일)으로 지급할 방침이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오는 8월말까지 지역에서 사용해야 한다.

 

다만 기초수급·긴급복지지원·실업급여 대상자, 저소득 한시생활지원 사업 대상자와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금 지원 대상자 등 기존 정부 지원 대상 가구와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교직원, 공공기관 임직원 등은 제외된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갑작스럽게 경제적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에게 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이들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으로 돌아오도록 긴급자금을 지원해 하루빨리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재난 긴급생황비 지원과 관련된 궁금한 사항은 영주시청 복지정책과 와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