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지진극복의 힘으로 코로나19도 이긴다

‘마음거리 좁히기 운동’ 확산으로 어려움 함께 극복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4/02 [15:39]

포항시, 지진극복의 힘으로 코로나19도 이긴다

‘마음거리 좁히기 운동’ 확산으로 어려움 함께 극복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4/02 [15:39]

【브레이크뉴스 】오주호 기자=포항시는 2일 포항지진 트라우마센터에서 코로나19 위험에 취약한 시민들을 위해 지진피해주민이 직접 제작한 착한마스크 500매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 포항 지진피해주민들이 제작한 착한마스크 전달식을 갖고 있다.     ©포항시 제공

 

이날 전달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해 흥해읍 노인·장애인·노숙인 복지시설 관계자 및 트라우마센터 자원봉사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지진특별지원단은 코로나19 위험이 커지던 지난 2월 트라우마센터를 폐쇄하고, 코로나블루(코로나19+우울증)와 트라우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의 회복과 마음거리 좁히기를 위해 전화 상담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전달한 착한마스크는 평소 지진으로 트라우마를 겪어 센터를 이용하는 지진피해주민과 자원봉사자들이 약 2주에 걸쳐 제작해 마스크가 꼭 필요한 흥해 지역의 노인, 장애인, 노숙자시설 10개소에 ‘필터 교체형 면마스크(착한마스크)’와 ‘심리방역을 위한 마음백신안내서’를 함께 전달했다.

 

이번 봉사는 지진으로 트라우마를 겪고 있는 지진피해주민들이 코로나블루로 힘든 주변 이웃의 아픔을 공감하고 함께 극복하고자 진행됐다.

 

또한 지진트마우마센터는 코로나19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지역사회에서 주민 간의 감성적 교감이 이루어질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해소대책도 추진할 예정이다.

 

자원봉사에 참여한 지진피해주민은 “트라우마로 인한 아픔을 알기에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어 정성껏 만들었다”며 “수제마스크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소외계층에게 희망을 선물해 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진피해주민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만든 착한마스크가 코로나 우울증을 극복하고 마음의 거리를 좁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코로나19 및 지진트라우마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