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청명·한식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 운영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4/03 [12:33]

경주시, 청명·한식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 운영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4/03 [12:33]

▲ 경주시청 전경  © 경주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식목일과 청명·한식을 맞아 오는 4일부터 5일까지 ‘청명·한식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해 특별경계근무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윤달이 있는 해로 가토를 위한 성묘객이 증가 할 것으로 예상되며 청명·한식 또한 주말과 연계되어 상춘객 및 입산객의 증가로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별 대책기간 동안 성묘객이 집중되는 묘지 주변, 주요관광지 및 등산로 주변 등의 산불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담당공무원 책임제 운영과 감시인력 집중 배치로 산불예방 및 불법소각행위를 집중 단속 할 방침이다.

 

아울러 산불예방을 위해 감시인력 근무시간 조정으로 감시망을 강화 하고 산불 초동진화를 위해 진화헬기와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을 상시 대기시켜 산불피해 최소화에 만반의 준비태세를 갖추고 다가오는 청명·한식에 대비해 산불방지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답답한 시민 및 상춘객들의 입산 증가로 산불위험이 높아 질것으로 예상해 산불방지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며, 농산폐기물 및 논·밭두렁 소각 성묘객의 실화, 담뱃불 등 사소한 부주의로 산불이 발생하지 않기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