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경북형 마스크 재능기부봉사로 제작

경북형 면 마스크 2,100개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지원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4/03 [11:16]
지역뉴스
영주시
영주시, 경북형 마스크 재능기부봉사로 제작
경북형 면 마스크 2,100개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지원
기사입력: 2020/04/03 [11:1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상철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3일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경북형 면 마스크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 마스크를 제작하는 모습    ©영주시

 

지난 3월 27일부터 여성단체협의회, 적십자봉사회 영주시협의회, 영주시생활개선협의회, 영주시평생학습센터 홈패션수강생,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로 구성된 5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의 재능기부로 경북형 면 마스크(필터교체형) 2,100매를 제작했다.

 

자원봉사자들은 각자의 집이나 영주시평생학습센터에서 면 마스크를 제작하고 경상북도의 지원을 받은 필터와 함께 포장해 영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전달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는 필수품이 되어가는 마스크를 구매하지 못해 힘든 분들에게 도움을 준 재능기부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를 드린다.”며, “여러 단체에서 함께 제작한 면 마스크로 ‘코로나19’ 상황을 지역공동체의 힘으로 슬기롭게 극복하자.”고 말했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