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축협 가축시장 20일부터 재개장

지역 축산농가, 가뭄에 단비같은 반가운 소식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4/17 [12:16]

영주축협 가축시장 20일부터 재개장

지역 축산농가, 가뭄에 단비같은 반가운 소식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4/17 [12:16]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경북 영주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잠정 휴장 했던 영주축협 가축시장이 오는 20일부터 재개장 한다고 밝혔다.

 

▲ 영주축협 가축시장     ©영주시

 

‘코로나19’ 발생으로 지난 2월 24일부터 잠정 휴장 했던 영주축협 가축시장이 한우 출하 지연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우사육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개장 한다.

 

영주시는 가축시장 개장 시 열화상 카메라와 발열체크 등을 지원하고 마스크 미착용자는 출입을 금지하는 등 가축시장을 엄격히 관리하고 감염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영주축협과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또한 영주축협에서는 가축시장에 매도인과 관람자 출입을 금지 시키고 매수자(구매자)를 최소인원으로 한정하고 출입자 마스크 착용과 체온측정, 손소독제 비치, 성명, 연락처 등 인적사항 기록관리와 가축시장 개장 전·후 철저한 방역을 실시하고 신속하게 경매 한 후 해산하기로 했다.

 

이용춘 축산과장은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선에서 출하지연으로 인한 한우농가들의 피해를 줄이기 위한 조치다.”며,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