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방문 외국인 민원통역서비스 확대

외국인 민원 통역 서비스로 원활한 민원 처리 돕는다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5/14 [11:20]

영천시, 방문 외국인 민원통역서비스 확대

외국인 민원 통역 서비스로 원활한 민원 처리 돕는다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5/14 [11:20]

▲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의사소통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외국인 민원인을 위해 영어·중국어·일본어·베트남어·필리핀어(타갈로그어) 등 5개 국어 민원 통역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내부 직원 중 영어·일본어·중국어에 능통한 7명과 영천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협업을 통해 베트남어, 필리핀어(타갈로그어)에 능통한 통역요원 2명을 명예 민원통역관으로 지정했다.

 

이번에 지정된 민원통역관은 민원서류 작성 및 민원 안내는 물론 타 부서와의 업무 연결이 필요한 민원을 처리할 때 부서 담당자와 민원인 사이에서 의사소통의 가교 역할을 해 시청을 방문하는 외국인에게 원활하고 빠른 민원처리를 도울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해마다 우리 시 거주 외국인이 늘어남에 따라 그에 따른 민원수요도 증가하고 있다”며 “민원통역서비스와 같은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수요자 중심의 민원 시책으로 외국인을 포함한 모든 시민이 행복한 영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