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2020년 숲가꾸기 사업’ 시행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사업과 조림지 풀베기사업 포함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5/14 [10:46]

영주시, ‘2020년 숲가꾸기 사업’ 시행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사업과 조림지 풀베기사업 포함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5/14 [10:46]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총사업비 1십2억 7천7백만원을 투입해 ‘2020년 숲 가꾸기 사업’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 벌목하고 있는 모습    ©영주시

 

2020년 숲 가꾸기 사업’은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사업과 조림지 사후관리를 위한 조림지 풀베기사업이 포함된다.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사업은 1차 설계 마무리 후 부석면, 안정면 일원에 192ha 면적을 대상으로 추진 중에 있으며, 6월 중 2차 설계를 마무리하고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2018부터 2020년까지 춘기 조림지 241ha에 대해 조림목이 새로운 환경에 보다 빨리 적응할 수 있도록 생육에 방해되는 초본류나 관목류를 제거하는 조림지 풀베기사업을 병행해 2차에 걸쳐 추진된다.

 

영주시는 숲가꾸기 사업을 통해 해당 산림 내 수목 생장에 지장을 주는 고사목, 잔가지, 형질불량목, 피압목, 경합목 등을 제거하고 미래목을 선정해 중점 관리함으로써 생태적·환경적으로 건강하고, 미세먼지 저감 등 공익적으로도 가치 있는 산림자원으로 육성하고자 한다.

 

영주시 관계자는 “숲가꾸기사업을 통해 산림의 공익적, 경제적 가치를 높이고, 산불예방과 산림자원 재활용, 사회적 일자리창출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