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신청 받아

6월 26일까지 NH농협손해보험·지역농협에서 판매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5/18 [14:47]

경주시,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신청 받아

6월 26일까지 NH농협손해보험·지역농협에서 판매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5/18 [14:47]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자연재해로부터 벼 생산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오는 6월 26일까지 NH농협손해보험 및 지역농협에서 벼 농작물재해보험 상품을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벼’ 농작물재해보험은 태풍, 우박, 집중호우를 비롯한 다양한 자연재해와 새나 짐승으로부터의 피해, 화재로 인한 피해 등을 보장한다.

 

▲ 경주시,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신청 접수  © 경주시 제공

 

특약을 통해 병해충 흰잎마름병, 세균성벼알마름병, 벼멸구 등 7종의 병충해 피해로부터도 폭넓은 피해 보상이 이뤄지며 식용 벼뿐만 아니라 사료용 벼를 재배하는 농가도 가입이 가능하다.

 

벼 농작물재해보험료는 85%가 지원되고 실제 농가는 15%만 부담하면 가입이 가능하다.

 

조중호 농림축산해양국장은 “최근 폭염·폭우가 번갈아 강타하는 등의 잦은 기상이변 현상으로 많은 농작물이 피해를 입었으며 태풍의 빈도는 잦아지고, 강도도 세지고 있다”며 “예고 없이 찾아오는 자연재해에 피할 수 없다면 농작물재해보험으로 대비해야 하고 이제 농작물 재해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므로 많은 농업인들이 가입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경주시에서는 농작물재해로 피해를 입은 760여 농가에 약 41억9천600만원의 보험금이 지급됐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