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B대구은행, DGB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실시

박성원 기자 | 기사입력 2020/05/19 [15:36]

DGB대구은행, DGB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실시

박성원 기자 | 입력 : 2020/05/19 [15:36]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을 위한 DGB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을 18일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출 대상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기업, 소상공인 중 개인기업 대상(1차 프로그램 수혜기업 중 금리1.5% 적용 고객 및 제한업종, 법인 제외)이다.

 

업체당 1천만원까지 대출받을 수 있으며 적용금리는 최저 연3.10%(최고 연 4.99%, 2020.05.18기준)다. 2년 거치 3년 원금분할상환방식으로 중도상환수수료는 면제된다.

 

정부의 2차 지원 대출 프로그램을 지방은행 중 유일하게 취급하는 DGB대구은행은 이번 2차 금융지원 대출을 DGB대구은행 전 영업점 뿐 아니라, 인터넷(모바일)로 접수할 수 있도록 해 빠른 지원을 돕는다. 성명과 휴대폰 번호, 희망 거래 영업점을 입력하면 대출과 관련된 안내와 상담을 최대한 빨리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5월18일(월)부터 접수를 시작해 절차를 거쳐 25일(월)부터 대출금을 실행할 예정이다.

 

김태오 은행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다양한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는 DGB대구은행은 지역민, 소상공인과 함께 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으며, 지역 대표은행의 책임을 다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자 앞으로도 책임과 역할을 다 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