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양군, 군사망사고 진상규명 홍보에 적극 협력 키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0 [16:38]

영양군, 군사망사고 진상규명 홍보에 적극 협력 키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5/20 [16:38]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양】이성현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대통령소속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이하 ‘위원회’)와 군복무중 억울한 사망사고에 대해 관내 유가족들이 보다 많이 진정 접수할 수 있도록 홍보하는데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 영양군, 군사망사고 진상규명 홍보 지원  © 영양군

 

영양군에 따르면 위원회는 특별법에 따라2018년 9월설립, 3년의 활동 기간 동안 군대에서발생한 사망사고에 대해 유가족이나 목격자 등의 진정을 받아 공정하고 객관적인조사로 진실을 규명하는 업무를 수행한다.

 

위원회 진정접수 대상은 사망원인이 명확하지 않다고 의심되는 소위 ‘의문사’(疑問死) 사건뿐만 아니라, 사고사·병사·자해사망(자살) 등 군대에서 발생한 모든 유형의 사망사고를 포괄한다.

 

특히, 2014년 군인사법 개정으로 군 복무 중 구타・가혹행위・업무과중등 부대적인 요인으로 자해사망(자살)한 경우에도 국가의 책임을 인정해‘순직’결정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영양군은 진정 접수 기한이 2020년 9월 13일로 4개월가량 남았기때문에관내 유가족들이 접수 기일을 놓쳐 신청을 하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홍보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우선, 위원회 설립 취지와 진정접수 방법 등이 알기 쉽게 나와 있는위원회 홍보 리플릿과 포스터를 민원실, 읍‧면사무소등 대민 접점장소에 1차 비치했으며, 군청 홈페이지‧SNS 등에 관련 내용을 게재하는 등 주민 밀착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위원회 활동 기간이 한시적이고 특별법상 직권조사는 허용되지 않기 때문에 관내 유족들이 시일을 놓쳐 신청을 하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홍보 활동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진정서 신청은 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식을 내려 받아 작성한 후 위원회 주소(서울 중구 소공로 70, 포스트타워 14층)로 우편또는 방문 접수하거나 이메일(truth2018@korea.kr), 팩스등 편한 방법으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작성이 어려울 경우 구술로도 가능하다. 자세한 상담을 원할 경우 위원회 대표전화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