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거베라 꽃꽂이로 소비촉진 운동 나서

화훼 소비촉진을 위한 "테이블 센터피스 꽃꽂이 운동" 펼쳐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5/25 [12:10]

영주시, 거베라 꽃꽂이로 소비촉진 운동 나서

화훼 소비촉진을 위한 "테이블 센터피스 꽃꽂이 운동" 펼쳐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5/25 [12:10]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경북 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김교영)는 25일 거베라 꽃을 활용한 테이블 센터피스 꽃꽂이 운동을 펼친다고 25일 밝혔다.

 

▲ 거베라를 활용한 다양한 꽃꽃이 작품    ©영주시

 

꽃이 크고 화려해 테이블 센터피스로 쓰이기에 훌륭한 소재인 거베라는 신비, 수수께끼라는 꽃말을 가지고 있으며, 색깔별 꽃말이 별도로 있을 정도로 화려하고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다.

 

테이블 센터피스 꽃꽂이 운동은 사무실이나 집안에 있는 탁자 중앙에 꽃꽂이를 둠으로서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나 우울함을 화려한 꽃을 보면서 기분전환을 하고자 실시하게 됐다.

 

지난 3월부터 영주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타격이 큰 화훼 품종인 거베라 재배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1테이블 1플라워 운동’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으며, 꽃 생활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거베라를 주제로 한 꽃바구니 배달 릴레이 행사도 ‘코로나19’ 여파가 끝날 때까지 실시할 계획이다.

 

현재 영주시 내 거베라 재배 면적은 2.5ha로 품질이 우수해 양재동 화훼공판장에서 최고의 가격에 경매됐지만, 올해는 ‘코로나19’의 여파로 각종모임과 행사가 취소되면서 행사용 꽃 화환에 주소재로 인기가 좋던 거베라 출하에 어려움으로 재배 농가의 시름이 커져 있는 상황이다.

 

김영주 기술지원과장은 “지역 화훼농가와 착한가게로 선정된 꽃가게를 연계한 꽃바구니 릴레이 행사가 활성화돼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화훼농가가의 어려움이 다소나마 해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