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 소방본부, 영농 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6 [16:26]

경북 소방본부, 영농 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5/26 [16:26]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경상북도 소방본부(본부장 남화영)는 26일 의성군 봉양면 분토리 및 문흥리 소재 마늘 밭을 방문해 농촌일손돕기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 농촌일손돕기 (남화영 소방본부장, 김수문건설소방위원장)  © 경북소방본부

 

이날 농촌일손돕기에는 남화영 소방본부장, 김수문 건설소방위원장, 소방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등 50여명이 참여하여 1,200평 마늘 밭에서 마늘종 뽑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현재 경북의 농촌지역은 인구 고령화와 함께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농가의 일손이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남화영 소방본부장은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힘이 되고자이번 농촌일손돕기를 추진하였다. 더운 날씨 몸은 힘들지만 작게나마 도움이 되었다는 생각에 마음만은 뿌듯하다.”고 말했다.

 

김수문 건설소방위원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이다. 그렇지만 서로 돕고위한다면 힘든 시기는 금방 지나 갈 것이다. 우리의 농촌에 더욱 관심을기울여 주길 바라며 농촌일손돕기에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