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관내 기숙사 입소생 전수 진단검사 실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12:48]

경산시, 관내 기숙사 입소생 전수 진단검사 실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5/28 [12:48]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관내 고등학교, 대학교 기숙사 입소생 및 교직원 3,104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풀링검사(취합검사법)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 경산시, 관내 기숙사 입소생 코로나19 국비지원 전수 진단검사 실시  © 경산시

 

이번 전수 검사는 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감시 사업의 일환으로학교 내 집단생활로 인한 감염 위험 대비책이며 전액 국비로 진행된다.

 

풀링검사법(취합검사법)은 각각의 검체를 채취한 뒤 5명의 검체를 취합해한 번에 유전자 증폭(PCR)을 하는 것이며, 결과 값이 음성이 나오면 5명모두 음성으로 판단하고 양성이 나오면 5명에 대해 개별검사를 진행하는 방법이다.  

 

이 검사는 대규모 인원의 빠른 검사를 위해 시행되며 코로나19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감염 시 전파 파급력이 높은 집단인 고등학교 10개교, 대학교 9개교 기숙사 입소생 및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진행 방법은 방문검체팀 14개팀 42명이 학교로 방문하여 검체를 채취 후 수탁기관에 의뢰하여 결과 통보를 받는 방식이다.

 

안경숙 보건소장은 “풀링검사를 통해무증상자에 대한 지역감염과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조용한 전파를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