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성모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5/29 [15:59]

포항성모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5/29 [15:59]

▲ 포항성모병원 전경     ©포항성모병원 제공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포항성모병원(병원장 최순호)이 건강보험심사평원이 실시한 만성폐쇄성폐질환(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COPD)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으로 평가되어 경북지역 종합병원 가운데 유일하게 5년 연속으로 호흡기 질환을 치료 잘하는 병원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 2018년 5월부터 2019년 4월까지 만 40세 이상의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를 진료한 전국 6천398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되었으며 주요 평가 지표는 ‘폐기능검사 시행률’, ‘지속방문 환자비율’, ‘흡입기관지 확장제 처방 환자비율’이다.

 

포항성모병원 관계자는 “만성폐쇄성폐질환은 해로운 입자나 가스, 담배연기 등의 흡입으로 인해 기도에 염증이 생겨 서서히 좁아지는 것을 말한다”며 “제때 빠져나가지 못한 공기가 허파에 쌓이면 숨을 들이마실 공간이 부족해진 탓에 기침, 가래, 호흡곤란, 폐기능 저하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폐활량은 혈압이나 혈당처럼 변동이 크지 않기 때문에 6개월에 한 번, 최소 1년에 한 번씩은 검사받는 것이 적절하다”고 말했다.

 

한편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지난 2014년부터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적정성 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