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송군, 청송군농업인대학 본격운영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1:11]

청송군, 청송군농업인대학 본격운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6/03 [11:11]

【브레이크뉴스 경북 청송】이성현 기자=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3일 청송군농업기술센터에서 농업전문인력양성을 위한 ‘2020 청송군농업인대학 개강식’을 가지고 본격적인 운영에들어간다고 밝혔다.

 

청송군농업인대학은 지난 3월초 입학식을 시작으로 운영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잠정 연기 되었다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대응 형태가 바뀜에 따라, 지난 3일 제17기 사과친환경대학(101명)개강을 시작으로 4일 제11기 미래농업대학(43명)도 교육을 재개했다.

 

교육은 6월부터 11월 말까지 총 16회 70시간에 걸쳐 전문 강사의 이론과 실습을 병행한 현장맞춤형 교육으로 진행된다.

 

사과친환경대학은친환경 고품질 명품 청송사과를 생산할 수 있는 전문농업인 양성을 목적으로 지난해까지 1,966명의 교육생을 배출하였으며, 교육을 통한 고품질의 사과재배로 농가의 소득향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미래농업대학도 지난해까지 516명의 교육생을 배출했으며, 지속가능한농업을 위해 유기농업 교육을 포함하여 미래 기후변화 대응 작목과 새소득 작목 재배기술 및 정보 제공 등 교육의 전문성과 다양성을 높여나가고 있다.

 

특히, 농업인대학은 농가에서 실천 할 수 있는 실용교육 위주의 교육 운영과 함께 자치활동 강화로 화합과 소통의 연결고리 역할을 하고 있으며,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따라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하여 교육 전 발열 여부를 반드시 확인하고 강의실 소독을철저히 하면서 안전한 교육이 이뤄지도록 주의를 기울일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대내외적으로 농업환경의 급격한 변화에 대응하기위해선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새로운 농업기술을 습득하고 생산성 향상과 차별화 된 농업경쟁력을 갖춰야 한다.”며 “입학생 모두 교육과정을충실히 이수해 농업 현장에서 적극 활용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