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코로나19 경제위기 기업·근로자 극복 위한 ‘상생동행’ 협약 체결

어깨동무 기업지원단, 중소기업 일용근로자 인건비 지원... 전국 모범사례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6/04 [20:15]

포항시, 코로나19 경제위기 기업·근로자 극복 위한 ‘상생동행’ 협약 체결

어깨동무 기업지원단, 중소기업 일용근로자 인건비 지원... 전국 모범사례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6/04 [20:15]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지역 기업과 근로자의 어려움이 본격화됨에 따라 위기 극복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 4일 포항시가 유기관, 기업, 근로자 관계자들이 상생동행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4일 형산강수상레저타운에서 유관기관, 기업, 노동단체 등과 함께 상생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협력사업을 함께 해나가기로 하는 ‘상생동행’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이강덕 시장,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 김경태 고용노동부 포항지청장, 김재동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등 유관기관, 기업, 근로자단체 등이 참여해 어려워진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더 많은 일자리 창출과 기업지원 확대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포항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유관기관, 노·사와 힘을 모아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더 많은 일자리 창출과 기업지원 확대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포항시는 상생적 노사관계 구축, 어깨동무 기업지원센터 운영, 일용근로자 인건비 지원사업, 수출기업 보험료·물류비 지원 등을 핵심으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선제적이고 공격적인 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먼저 포항시, 포항상공회의소, 포항철강산업단지 관리공단, 고용노동부 포항지청,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북동부지부, 포스코, 현대제철, 에코프로, NH농협, 대구은행 등 18개 기관 및 기업체, 금융계 등 전문상담관이 참여해 어깨동무 기업지원단을 구성·운영한다.

 

관련해 기업별 1:1 무료 전문상담을 통해 애로사항을 원스톱으로 해소하고, 어려움에 처한 지역기업을 신속적으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코로나19와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이번 협약을 계기로 노·사와 유관기관이 함께 화합하고 상생협력하는 중요한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기업과 근로자가 살아야 포항경제가 재도약할 수 있다는 생각으로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얼어붙은 고용시장에서 생계에 위협을 받고 있는 일용근로자의 생계유지를 위해 전국 최초로 일용근로자 고용 중소․중견기업에 대해 인건비 70%를 지원하여 각종 사업의 조기 착공을 유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수출기업의 운송비 등 해외물류비 70%, 단기수출보험 등 수출보험료 100%를 지원하여 해외판로 개척 및 안정적 수출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