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교육청,‘난치병 학생 돕기 행사’20년간 지속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7/02 [15:38]

경북교육청,‘난치병 학생 돕기 행사’20년간 지속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7/02 [15:38]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북교육청(임종식)은 지난 6월 24부터 29일까지 본청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난치병 학생 돕기 성금 모금액 490만 원을 경상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 경북교육청,‘난치병 학생 돕기 행사’20년간 지속  © 경북교육청

 

‘난치병 학생 돕기 행사’는 2001년부터 전국 최초로 경북교육청에서 기획해 현재까지 이어져 오고 있으며, 20년간 1,302명의 난치병 학생들에게 106억 원을 지원해 119명이 완치되었다. 또한 이 공로가 인정되어 2006년에 경북교육청은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지난 6월 25일에는‘코로나19 극복, 우리 함께 나눔’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의 힘든 상황에서도 함께 힘을 모으면 얼마든지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아울러 난치병 학생 돕기 발자취, 행사 사진, 작품공모전 우수작을 봄, 여름, 가을, 겨울의 주제로 ‘코로나19 & 난치병 극복 우리 함께!’작품 전시회도 가졌다.

 

임종식 교육감은 “우리가 함께하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으며, 특히 난치병을 앓고 있는 학생들이 희망을 가지고 병을 이겨내 건강한 날을 빨리 맞이할 수 있도록‘난치병 학생 돕기’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