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한건축사협 경북도건축사회 ‘울진·영덕’ 지부 착한 건축사 6명 탄생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10:33]

대한건축사협 경북도건축사회 ‘울진·영덕’ 지부 착한 건축사 6명 탄생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7/08 [10:33]

【브레이크뉴스 경북】오주호 기자=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는 지난달 30일 울진군 대한건축사협회 경상북도건축사회 울진·영덕 지부 박종화 회장을 비롯한 회원 6명이 지역 내 주거 빈곤아동을 지원하기 위한 착한 건축사 캠페인에 동참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후원자에 이름을 올렸다고 8일 밝혔다.

 

▲ 대한건축사협회 경상북도건축사회 울진·영덕 지부회원들이 착한 건축사 나눔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착한 건축사 캠페인은 지난 4월 경북 내 소외계층 아동 지원을 위한 상호 협력에 목적을 두고 진행한 MOU 활동 중 하나로 19개 지역건축사회 회원들의 자발적인 후원을 통해 주거 빈곤아동지원을 목적으로 진행되는 ‘나눔 릴레이’ 캠페인이다.

 

특히 울진‧영덕 지부 건축사회원들은 1호에서 6호까지 전체 회원의 60프로가 후원에 적극 동참해 지역 내 ‘주거 빈곤아동’을 지원하기 위한 의지를 높이고 있다.

 

한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와 경북아동옹호센터는 대한건축사협회 경상북도건축사회 19개 지부와 함께 착한 건축사 나눔릴레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역 내 주거빈곤아동지원 및 정책 변화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