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선제적 대응 5년 연속 적조 피해 ZERO 도전

어업피해 최소화 위한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 실시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7:22]

포항시, 선제적 대응 5년 연속 적조 피해 ZERO 도전

어업피해 최소화 위한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 실시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7/09 [17:22]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는 올해 국립수산과학원이 연안 수온이 평년 0.5~1℃ 정도 높을 것으로 전망함에 따라 9일 북구 흥해읍 영일만항 앞 1마일 해상에서 민·관 합동 적조방조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하고 적조피해 제로(ZERO)화에 도전한다.

 

▲ 포항시가 어업피해 최소화를 위한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 실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매년 적조방제 훈련실시, 적조·고수온 취약어종 조기출하, 수산양식시설 사전점검 등 선제적으로 적조에 대비한 결과 지난 2016년 이후 4년간 포항시의 적조피해는 ‘전무’했다.

 

이날 훈련은 해수부, 경북도, 포항시, 경주시, 포항해경, 어업인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조업 중인 어선에서 가상의 적조띠를 발견하는 것을 시작으로 황토살포 바지선, 어업지도선, 해경 방제정, 동원어선 등 총 17척의 방제선들이 적조 발생 가두리어장에 황토살포 및 검경활동 등을 실시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적조·고수온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수산생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어업인들도 개인 방제 장비의 사전 점검, 수산물 조기 출하 등 자율적인 선제적 방제활동에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포항시는 고수온·적조 피해 예방을 위해 13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액화산소 425톤, 면역증강제 8.8톤, 순환펌프 479대, 냉각기 4대, 히트펌프 2대 등 수산재해 방제장비를 사전 지원하고 향후 수산재해 발생 시 빠른 피해 원인규명 및 신속한 폐사체 처리를 위한 수산재해 합동피해 조사반을 편성할 계획이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