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소방, 하루 74건 구조출동.... '전년대비 대폭 증가'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7/10 [14:55]

대구소방, 하루 74건 구조출동.... '전년대비 대폭 증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7/10 [14:55]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소방이 하루 평균 74건 구조 출동해 전년에 비해 출동건수가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대구소방 교통사고 구조출동 장면  © 대구시

 

10일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2020년 상반기 13,518번 구조출동으로 10,083건을 처리했고 2,205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하루에 73건 구조출동, 55건 구조처리, 11명을 구조한 것으로 전년대비 출동건수(↑29.3%)와 구조처리건수(↑29.7%)는 증가했고, 인명구조 (↓6.2%)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소방은 ‘최고 수위 우선대응 원칙’ 의 총력대응으로 각종 재난 초기에 우세한 소방력을 집중 투입하는 하는 출동체계와 동물에 대한 관심 확대에 따른 동물포획 신고가 증가한 것이 출동과 처리건수 증가의 원인으로 분석했다.

 

반면 구조인원은 2,158명에서 2,025명으로 6.2% 감소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등 활동 인구 감소와 감염 우려로 병원가기를 꺼리는 것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된다.

 

김영석 대구소방안전본부 현장대응과장은 “대구소방은 재난상황을 압도하는 우세한 소방력을 초기에 투입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빅데이터를 활용한 사고빈발 지역을 발굴·위험요인 개선 등 더 안전한 대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