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남구 빨래터공원 앞산 해넘이 전망대 14일 부터 개방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8/12 [11:30]

대구 남구 빨래터공원 앞산 해넘이 전망대 14일 부터 개방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8/12 [11:30]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은 대명동 빨래터 문화공원 정상에 아름다운 해넘이와 도시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앞산 해넘이 전망대’조성을 완료하고 오는 14일부터 시민에 개방한다고 12일 밝혔다.

 

▲ 앞산 해넘이 전망대  © 남구청

 

남구청에서는 도심 속에서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일몰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지역 대표 관광명소를 개발하고자 앞산 해넘이 전망대 조성 계획을 수립하여 금년 8월에 전체시설물 설치를 완료하고 8월 14일부터 임시개방하기로 했다.

 

대명동 빨래터공원 내에 위치한 앞산 해넘이 전망대는 전체사업비 14.5억원을 투입하여 높이 13m의 원형 전망타워와 288m 진입경사로로구성되어 있고, 내부에는 냉난방 설비와 키오스크를 설치해 시민들이쾌적하고 편리하게 도시경관을 감상 할 수 있도록 전망대의 면모를 갖추었다.

 

특히 장애인, 노인 등 보행 약자의 이동편의를 고려해 완만한진입경사로를 설치했으며, 전망대는 60여명이 동시에 입장 할 수 있는 115㎡ 규모로 앞산 바람길을 맞으며 여름철 폭염을 한 번에 날릴 수 있는 시민들의 쉼터로 각광받을 것으로 보인다.

 

앞산 해넘이 전망대는 한 달 간 시범운영 기간을 가지고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개방 운영하며, 남구는 시범운영 기간 동안 문제점등을 찾아 의견을 수렴하여 보완을 통해 적절한 운영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이번 앞산 해넘이전망대 조성으로 시민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 드리고 관광객들이 자연스럽게 지역사회로 유도할 수 있는, 우리 지역에서 새롭게 주목받는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