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진전문대, 보건의료행정과 신설

보건의료행정 현장 맞춤형 전문 인재 양성 목표, 40명 정원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9/02 [15:03]
종합뉴스
교육/환경
영진전문대, 보건의료행정과 신설
보건의료행정 현장 맞춤형 전문 인재 양성 목표, 40명 정원
기사입력: 2020/09/02 [15:03]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영진전문대학교(총장 최재영)가 보건의료 현장에 최적화된 보건의료 행정 전문가를 양성을 위해 2021학년도에 40명 정원의 ‘보건의료행정과’를 신설한다고 2일 밝혔다.

 

▲ 신설될 보건의료행정과와 관련된 고객관리 실무 교육을 받는 학생들의 모습.  © 영진전문대

 

이와 관련해 서정욱 학과장은“지금까지 전무후무한 코로나19 사태에 직면해 보건 의료서비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대두되고 있다. 또한 첨단 의료서비스와 고객 중심의 보건서비스에 대한 사회적 수요가 확대되는 추세에 발맞춰 우리 대학이 이 분야에 특화된 전문 인력을 주문식교육으로 다져온 기반을 통해 양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학과는 △ IT와 경영서비스 등을 융복합한 보건의료행정서비스 교육, △ 병원 및 지역거점 중형 병원 중심의 산학협력을 통한 현장 맞춤형 교육, △ 보건의료인으로서 갖춰야할 봉사와 서비스 정신을 함양할 인성교육, △ 환경 변화에 발맞춰 정보화, 글로벌 역량 및 평생학습역량 함양 등을 통해 명품 보건의료행정 인재 양성에 주력한다.

 

보건의료행정 직무 분야로 △ 의료기관의 환자기록정보와 관련된 의무기록관리 분야 △ 병원원무행정 및 보험청구심사를 할 병원행정업무 △ 환자의 건강상담 및 교육을 담당할 보건교육 △ 환자 및 내·외부고객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안내, 예약, 상담 등 의료·행정서비스를 지원하고 교육, 홍보하며 고객관리(CRM)실무를 수행할 병원코디네이터 △ 비즈니스지원업무 중심의 사무․총무, 재무․회계, 마케팅, 홍보, 고객서비스 등 일반사무행정실무 등을 꼽을 수 있다.

 

취득할 자격 분야로는 병원행정사(국가공인),보건교육사(3급), 건강보험사, 보험심사평가사(1급/2급), 병원코디네이터, 손해사정사, 응급처치사 등이며 행정서비스를 위한 컴퓨터활용능력1·2급, 전산회계1·2급 등 전산관련자격증과 CSLeaders관리사, 서비스코칭관리사 등이다.

 

국민의 건강한 삶을 증진하는데 일조하고 향후 첨단 보건의료산업 시대를 선도할 취업중심의 실무 융합형 보건의료행정서비스 전문 인재 배출에 야심차게 나설 영진전문대학교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