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여고, 코로나 방역 의료 봉사팀에 감사 글 전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9/17 [15:43]

대구여고, 코로나 방역 의료 봉사팀에 감사 글 전달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9/17 [15:43]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여자고등학교(학교장 이종운)는 지난 16일, 학교장과 2학년 최지민 학생회장 등 6명이 수성구청장실을 방문해 수성보건소 의료봉사팀과 수성구청 보건행정팀에 13개학급의 350여 명 학생들이 포스트잇에 손수 적은 감사 글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 대구여고, 코로나 방역 의료 봉사팀에 350여 개 감사 글 전달  © 대구여고

 

지난 29일 무더위 속에서도 전신 방역복을 입고 대구여고 선별검사와 방역을 해 주신 의료진과 보건행정팀의 정성과 노고에 감명을 받았고, 그 덕분에 검사를받은 2학년 학생(381명)이 2주간 등교 중지와 원격 수업 기간을 거쳐 지난 14일에모두 건강한 상태로 등교 수업에 참여하게 되었음에 감사하는 의미로 학생자치회에서 이 행사를 기획했다고 최지민 2학년 학생회장은 밝혔다.

 

정성 들여 꼭꼭 눌러 쓴 350여 개 쪽지(포스트잇)에는 의료진과 관계자에게 감사하는 내용들이 빼곡히 적혀 있었으며, 2학년 정해인 학생은“무덥고 비 오는날씨에도 전신 방역복에 마스크까지 쓰고 오랜 시간 야외에서 봉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 모습을 본받아 멋진 사람으로 성장하고 싶습니다.”라고 썼고,구지민 학생은“암울한 현실 속 빛이 되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일 위험한 곳에서 가장위대한 일을 하시고 계시는 대한민국 의료진분들이 바로 영웅입니다. 우리도 방역정책을 잘 따르도록 함께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대구여고 2학년부장인 장영건 교사는“확진자 발생으로 인한 역학조사, 선별검사, 원격 수업 및 학생 건강 관리 및 지도 등으로 2학년 학생들이 힘들었지만

 

담임선생님들의 지도로 위기를 잘 극복하고 건강하게 등교를 해서 쓴 감사 편지를읽으니 눈물이 나올 것 같았다.”며 학생들의 따뜻한 인성을 칭찬했다.

 

대구여고 이종운 교장은 “코로나19 위험 상황 속에서 감사의 마음을 갖기는 쉽지 않은 일인데, 학생자치회에서 준비한 감사의 글을 전하는 이 자리는 바로 학생들의 삶과 연계한 인성교육의 장이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구여고는 지난 8월 28일 확진자 1명 발생으로 29일 학교 운동장에서 마련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학생 379명과 교직원 23명이 선별 검사를 받았고, 전원 음성 판정 후 자가 격리와 자율 격리 기간을 지낸 후 지난 14일 2학년 전체학생이 등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 qkrwjdgk123 2020/09/17 [23:46] 수정 | 삭제
  • 어린 친구들의 따뜻한 마음씨와 교사분의 뿌듯함이 다 느껴지는 글이네요. 코로나 방역 의료 봉사팀 분들이 저 쪽지판을 받고 얼마나 많은 보람과 뿌듯함을 느꼈을까요. 저도 정말 감사한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예쁜 마음으로 봉사팀분들께 쪽지를 써준 대구여고 학생들께도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네요. 참 기특해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