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립예술단원 성추행 논란, 포항시의회 공무원노조 간 갈등 법적 다툼으로 번지나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9/28 [17:31]

포항시립예술단원 성추행 논란, 포항시의회 공무원노조 간 갈등 법적 다툼으로 번지나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9/28 [17:31]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립예술단원 성추행 논란이 포항시의회와 공무원노조 간 갈등으로 번지고 있는 가운데 전국공무원노동조합대구경북지역본부 포항시지부(위원장 최은수, 이하 노조)가 28일,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항시의회 임시회 본회의 시정 질의에서 포항시의회 김민정 의원(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이 허위사실로 공무원노조와 조합원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노조는 이날 “지난16일, 포항시의회 임시회 시정 질문을 앞두고, 김 의원의 예정된 시정 질문이 조사 중인 사건에 대해 공무원 노동자의 인격이 침해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해당부서가 여려 차례 원고 수정을 요청했지만 반영되지 않아 당일 급하게 면담하는 과정에서 벌어진 김 의원의 행위에 대해 유감”이라고 밝혔다.

 

이어 “당시(16일) 노조위원장 등이 김 의원은 만나기 위해 위원장실을 찾아갔으나 문은 굳게 잠겨 있었으며 수차례 노크 끝에 어렵게 만났지만 김 의원은 마치 불순한 의도를 가진 조직원처럼 쳐 들어와 신변에 위협을 느끼고 절망을 느끼는 아주 모욕적인 의견을 나누는 자리였던 것 같다고 시정질문에서 밝혔지만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특히, 김 의원은 이같은 시정 질문과 페이스북 글은 너무 과장되게 표현됐고 특히 ‘시민단체가 좋다고 하니 옳은 일을 하시는 줄 아냐’는 등 일부 내용은 허위사실로 공무원 노동조합과 조합원들의 명예를 크게 실추시켰다고 주장했다.(영상)

 

당시 김 의원은 '포항지역 공무원에 의한 시립예술단원 성추행과 관련해 포항시의 의도적인 축소·은폐 시도가 있었다'는 내용의 질의 원고를 준비하고 있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오늘(28일) 공무원노조의 기자회견은 사실과 다른 부분이 상당히 있다”며 “진실 여부는 앞으로 사실관계를 따지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면담당시 CCTV만 틀어 봐도 알 수 있는 일”이라며 공무원 노조의 주장을 일축했다.

 

그러면서 “시 의원이 시정의 문제를 지적하는 것은 당연한 의무인데 나름대로 법리적 검토를 마친 시정 질의 원고 수정을 요구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공무원노조가 기자회견에서 주장한 당시 면담과정에 대해서도 밝혔다. 이날 회견에서 “공무원노조는 김 의원과 면담 전 신분을 밝혔다고 말하고 있지만 그런 적이 없다. 입은 옷의 마크를 보고 알았다”며 “사실과 다른 주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은 28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원만한 해결을 위해 노력은 하겠지만 공무원노조가 고발을 한다면 의회차원의 법적 대응에 나설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1월 포항시립예술단 한 여성 단원은 수 개월 동안 모 공무원으로부터 불필요한 신체 접촉 등 성추행을 받았다고 경찰에 신고했으며, 현재 해당 사건에 관한 1심 재판이 진행 중이다.

 

Controversy over sexual harassment of Pohang City Arts Troupe is spreading due to conflict between public officials union of Pohang City Council

 

[Break News Pohang] Reporter Park Young-jae = Gyeongbuk Pohang City Arts Club Pohang City Hall on the 28th, Pohang City Hall (Chairman Eun-soo Choi,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union) of the Daegu-Gyeongbuk Regional Headquarters, amid the controversy over the sexual harassment between Pohang City Council and the public officials union. A press conference was held in the front plaza, and in a public inquiry of Pohang city council temporary meeting, Pohang city council member Min-jeong Kim (Chairman of the Autonomous Administrative Committee) demanded an apology for damaging the honor of civil servants unions and members by false information.

 

On this day, the union said, “Ahead of the correction question of the Pohang City Council on the 16th, the relevant department asked for revision of the manuscript several times as it was judged that the proposed correction question of Rep. Kim could infringe the personality of public servants in the case under investigation. It was not reflected, and I am sorry for the actions of Congressman Kim that took place in the process of urgently interviewing Congressman Kim on the same day.”

 

“At the time (on the 16th), the union chairman and others went to the chairman's office to meet Rep. Kim, but the door was locked tightly, and after several knocks, we met with difficulty, but Rep. Kim came in like an gang member with impure intentions and felt threatened and felt despair. He said in the correction question that it seemed to have been a place to share very insulting opinions, but this is different from the facts.”

 

In particular, Rep. Kim said such a correction question and the Facebook post were too exaggerated, and in particular, some contents, such as'I don't think you're doing the right thing because the civic groups are good', greatly undermined the honor of the civil servants' union and members. (Video)

At the time, Congressman Kim was preparing a quality manuscript stating that there was an intentional reduction or concealment attempt by the city of Pohang in connection with the sexual harassment of municipal art troops by public officials in Pohang.

 

Regarding this, Rep. Kim said, “Today (28th), the press conference of the public officials union is quite different from the facts," and said, “The truth or not will be based on the facts. He dismissed the claim of the union of civil servants, saying, “It is something that can be seen only by turning on CCTV during interviews.”

 

He said, "It is a natural duty for the city councilor to point out the problem of municipal administration, but it is incomprehensible to ask for the revision of the manuscript of the municipal administration, which has been legally reviewed."

 

It also revealed the interview process at the time that the public service union claimed at the press conference. At an interview that day, “The public service union is saying that it has revealed its identity before the interview with Rep. Kim, but it has never been so. I saw the mark on the clothes I wore, and I knew.”

 

Pohang City Council Chairman Jeong Hae-jong said in a phone call with a reporter on the 28th, "We will try to solve it smoothly, but if the public officials union makes a complaint, we will take legal action at the parliamentary level."

 

Meanwhile, in November of last year, a female member of the Pohang City Arts Troupe reported to the police that she had been sexually harassed by a public official for several months, including unnecessary physical contact, and a trial for the case is currently underway.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