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수산물 건조분야 외국인 계절근로 추진

겨울철 어촌 일손 부족 해소 위해 국내 체류중인 F-1, E-9 등록 외국인 투입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13:49]

포항시, 수산물 건조분야 외국인 계절근로 추진

겨울철 어촌 일손 부족 해소 위해 국내 체류중인 F-1, E-9 등록 외국인 투입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10/14 [13:49]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는 지역 대표 특산물인 과메기·오징어의 건조철을 맞아 어촌 일손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법무부에서 한시적으로 허용한 방문동거(F-1) 등록 외국인과 국내 체류기간이 만료된 비전문취업(E-9) 등록 외국인을 투입한다고 14일 밝혔다.

 

▲ (사진)은 지난해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이 과메기 건조작업 하는 모습  ©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지난 2017년부터 매년 과메기 생산시기에 맞춰 관내 다문화가족의 해외 친·인척을 초청해 노동력 확보 및 어촌의 인력난을 해소하고 이주여성의 가족상봉을 통한 ‘행복나눔’을 실현해왔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항공편 운항 중단, 출입국 제한,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예방을 위한 자가 격리시설 내 격리(14일) 및 비용(140만원) 부담, 계절근로 활동 종료 직후 출신 국으로의 신속한 귀국을 보증하는 송출국 중앙정부의 공한(보증서) 제출 등의 사유로 외국인 계절근로자 입국이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포항시는 코로나19로 막힌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대신 어촌의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발 빠르게 법무부에서 한시적으로 허용한 국내 방문 동거(F-1) 체류자격 외국인과 국내 체류기간이 만료된 비전문취업(E-9) 등록 외국인을 8월부터 신청 접수받아 총 90명( F-1 78명, E-9 12명)을 최종 모집했다.

 

이들은 앞으로 체류자격외 활동 허가를 받아 오는 31일부터 90~150일간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를 받고 수산물 건조(과메기, 건오징어 생산) 어가에 고용된다.

 

포항시 정종용 수산진흥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이 어려워 수산물 건조 분야에 일손 부족으로 어가에서 걱정이 많았는데 법무부에서 방문 동거 및 비전문취업 등록 외국인의 한시적으로 계절근로를 허용해 어촌의 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promotes seasonal work for foreigners in the field of seafood construction

 

F-1, E-9 registered foreigners residing in Korea to relieve the shortage of workers in fishing villages in winter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Gyeongbuk Pohang City has a limited period of stay with foreigners registered in Korea (F-1) temporarily permitted by the Ministry of Justice in order to resolve the shortage of workers in fishing villages in order to resolve the shortage of workers in fishing villages during the drying season of local representative specialties. It announced on the 14th that foreigners registered for non-professional employment (E-9) that have expired will be introduced.

 
Since 2017, the city of Pohang has been inviting foreign relatives and relatives of multicultural families in the city every year to meet the production period of Guamegi, securing workforce, solving manpower shortages in fishing villages, and realizing'sharing happiness' through family reunions of migrant women.

 
However, this year, as the spread of Corona 19 continues, flight suspension, immigration restrictions, quarantine (14 days) and expenses (1.4 million won) in self-isolation facilities to prevent corona 19 infection and spread, immediately after the end of seasonal work activities It is difficult for seasonal foreign workers to enter Korea due to reasons such as submission of a notice (guarantee) from the central government of the sending country that guarantees prompt return to the country of origin.

 
Therefore, instead of introducing foreign seasonal workers clogged by Corona 19, Pohang City has been rapidly admitted to resolving labor shortages in fishing villages. 9) A total of 90 foreigners (78 F-1, 12 E-9) were finally recruited from August.

 
In the future, they receive permission to engage in activities other than the status of residence and receive a salary of at least the minimum wage for 90 to 150 days from the 31st, and are employed by fish farmers who produce fisheries (guacatfish, dried squid).

 
Pohang City Fisheries Promotion Manager Jeong Jong-yong said, “Due to Corona 19, it was difficult to introduce seasonal foreign workers this year, so there was a lot of worries in fisheries due to the lack of labor in the aquatic product construction field. It was a great help in resolving the shortage of manpower.”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