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니콘을 꿈꾸는 스타트업!, C-LAB을 주목하라!!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6:25]

유니콘을 꿈꾸는 스타트업!, C-LAB을 주목하라!!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16 [16:25]

【브레이크뉴스 】이성현 기자=대구시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재일, 이하 ‘대구센터’)는 오는 19일부터 11월 12일까지 C-Lab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하 ‘C-Lab’)11기 참가기업을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C-Lab은 2014년부터 삼성전자의 C-Lab 제도를 이식하여 운영해온 프로그램으로, 센터의 집약된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초기창업기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대구의 대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참가 대상기업은 지역 및 분야 제한 없이 우수 아이디어 또는 기술을 보유한 창업 7년 이내 법인기업으로, 서류·발표평가 전형을 거쳐 최종 10개사 내외를 선발할 예정이다.

 

이번 모집공고에는 대구시 5+1 신성장 사업과 소재‧부품‧장비 및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분야를 포함하여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선도할 비대면‧비접촉 및 한국판 뉴딜 관련 사업을 우대해 선발 할 예정이다.

 

C-Lab 11기로 최종 선정된 기업은▲사업화지원금 2천만원 ▲무상 사무공간 ▲기업 맞춤형 사업연계▲성장단계별 교육 지원 ▲삼성전자 전문가 멘토링 ▲CES 등 글로벌 전시참가 등을 지원받으며, 대구시와 삼성전자가 공동조성한 120억 규모의 C-Lab 펀드 (인라이트6호 CD펀드)로부터 최대 5억까지 투자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진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2020년 11월 12일(목) 17시까지 신청서 및 관련 서류를 구비해 대구창업포털 및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 공고에 명시된 접수처를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2020년 12월 최종합격자가 선정되면, 2021년 1월부터 6월까지 약 6개월 간 보육프로그램을 수행하게 된다.

 

C-Lab은 2014년부터 지금까지 143개 기업을 발굴·배출하였으며, 총 725억 원의 투자 유치, 1,620억 원의 매출, 908명의신규 고용창출성과를 달성했다.

 

또한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 4대 강국 실현을 위해 시행한 K-유니콘 프로젝트에서 아기유니콘사업에 C-Lab 출신 2개사(쓰리아이, 프링커코리아)가 선정되기도 했다.

 

이재일 센터장은 “지난 10개 기수의 운영경험을 바탕으로 혁신적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이 스케일업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대구에서 새로운 10년을시작할 역량 있는 스타트업의 많은 지원을 기다리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tartup dreaming of a unicorn! Pay attention to C-LAB!


【Break News 】Reporter Seong-Hyun Lee = Daegu City and Daegu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Chief Lee Jae-il, hereinafter'Daegu Center') is a C-Lab Accelerator Program (hereinafter referred to as'C-Lab') from 19th to November 12th. It was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is recruiting the 11th participating companies.

 

C-Lab is a program that has been operated by transplanting Samsung Electronics' C-Lab system since 2014, and is Daegu's representative accelerator program that supports the growth of early startup companies based on the center's intensive know-how and network.

 

Participating companies are corporations within 7 years of start-up possessing excellent ideas or technologies, regardless of region or field, and the final 10 companies will be selected after screening for document and presentation evaluation.

 

In this recruitment announcement, Daegu City 5+1 new growth projects, materials, parts, equipment, data, network, and artificial intelligence, and non-face-to-face, non-contact and Korean New Deal-related projects that will lead the post-corona era will be selected with preferential treatment.

 

The companies that were finally selected as the 11th C-Lab were ▲ commercialization support of 20 million won ▲ free office space ▲ customized business linkage ▲ education support by growth stage ▲ Samsung Electronics expert mentoring ▲ participation in global exhibitions such as CES, etc., and Daegu City and Samsung Electronics It has the opportunity to receive investments of up to 500 million won from the 12 billion won C-Lab Fund (Inlite 6 CD Fund) that was created jointly.

 

Companies wishing to participate can complete the application and related documents by 17:00 on Thursday, November 12, 2020, and apply online through the reception desk specified in the Daegu Startup Portal and the Daegu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website announcement. If the final successful candidate in the month is selected, the childcare program will be carried out for about 6 months from January to June 2021.

 

C-Lab has discovered and discharged 143 companies from 2014 until now, attracting a total of 72.5 billion won in investment, 162 billion won in sales, and 908 new job creation results.

 

In addition, two companies from C-Lab (Threei and Flinker Korea) were selected for the baby unicorn business in the K-unicorn project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to realize the four major venture powerhouses.

 

Center Director Lee Jae-il said, “Based on the operating experience of the last 10 riders, we will spare no effort to support startups with innovative ideas and technologies to scale up.” “Many support from competent startups to start a new decade in Daegu I will wait for it.”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