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전체컨설팅으로 경북한우 개량 가속화 한다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5:23]

유전체컨설팅으로 경북한우 개량 가속화 한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16 [15:23]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 축산기술연구소(소장 이정아)는 도내 한우(번식우)개량을 위해 경북대학교(산학협력단)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한우 암소 유전체컨설팅기관’을 운영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한우 암소 유전체컨설팅’은 도내 한우농가 암소의 유전체 분석을 통해 유전능력을 조기에 예측하고 개량방향을 컨설팅 하는 것으로, 도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유전체 시료를 채취해 분석하고 컨설팅을 통해 한우 개량화를 추진하고 있다.

 

현재까지 한우개량은 세대간격, 후대생산능력 등 한우생산기반을감안한 수소의 능력중심으로 추진되었으며 한우산업의 빠른 성장동력이되어왔다.

 

지금까지 한우 암소의 능력은 해당개제에 대한 검증자료가 없어 혈통(족보)을 통해 예측하거나, 후대 송아지의 도축성적을 기반으로 예측하는 시스템으로, 실질적인 분석을 위한 자료수집에 7년 이상의 오랜 시간이 소요되며 후대의 성적이 없는 후보축, 초임우에 대한 암소의 능력을 정확히 예측 할 수 없었다.

 

이에 따라 중앙정부에서는 한우 암소유전체 유전능력 예측시스템을 개발하고 시도별 축산기술연구기관 주관으로 농장현장에 적용해 정확한암소의 유전능력을 예측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한우 암소유전체 유전능력 예측시스템은 한우 암소의 모근, 혈액 등을채취해 유전체 분석 칩을 활용, 대상우의 유전체 정보를 분석한 후 한우 유전체능력 기준자료를 토대로 암소의 능력을 예측하는 시스템을말한다.

 

이러한 유전체 정보를 활용해 평가할 경우, 송아지 때부터 암소의 능력을 보다 정확하게 알 수 있어, 농가에서는 암송아지를 번식에 활용할 것인지 비육출하 할 것인지를 조기에 결정할 수 있으며,

 

암소의 능력에 따라 맞춤형 정액을 선택해 농가 개량목표 달성기간 단축, 분석결과에 따른 사양관리프로그램을 통한 고품질 한우육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정아 경상북도 축산기술연구소장은 “유전체 분석을 통한 능력예측 방법은 많은 축산 선진국에서 가축개량에 활용하고 있는 기술이며, 경북도의 경우 올해 시범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경북한우의 개량속도가 더욱 더 가속화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Accelerating the improvement of Gyeongbuk Korean beef through genome consulting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eon Lee = Gyeongsangbuk-do Livestock Research Institute (Director Jeong-ah Lee)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is operating a'Hanwoo Cow Genome Consulting Institution' by forming a consortium with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Group) to improve Korean cattle in the province. .

 

'Hanwoo Cow Genome Consulting' is an early prediction of genetic capability through genomic analysis of cows of Korean cattle farms in the province and consulting on improvement directions.It collects and analyzes genome samples for livestock farms in the province, and promotes the improvement of Korean cattle through consulting. have.

 

Up to now, the improvement of Korean beef has been promoted based on the capacity of hydrogen, taking into account the basis of Korean beef production, such as generational intervals and future generation capacity, and has been a rapid growth engine of the Korean beef industry.

 

Until now, the ability of Korean cattle cows is a system that predicts through pedigree (family tree) because there is no verification data for the subject, or it is a system that predicts based on the slaughter performance of posterity calves. It was not possible to accurately predict the cow's ability to be a candidate axis and a superimposed cow without a later grade.

 

Accordingly, the central government developed a system for predicting the genetic capability of Korean cattle cow genome and applied it to farm sites under the supervision of livestock technology research institutes by provinces and provinces, and prepared a plan to accurately predict the genetic capability of cows.

 

The Hanwoo Cow Genome Genetic Capability Prediction System refers to a system that collects the hair roots and blood of Hanwoo cows, uses a genome analysis chip, analyzes the genome information of the target cattle, and predicts the cow's capabilities based on the Hanwoo genome capability reference data.

 

When evaluated using such genomic information, it is possible to more accurately determine the cow's ability from the time of the calves, and farmers can decide early whether to use the sows for breeding or rearing them.

 

It is expected that customized semen can be selected according to the cow's ability to shorten the period of achievement of the farm improvement goal and produce high-quality Korean beef through a feeding management program according to the analysis results.

 

Jeong-ah Lee, head of the Gyeongsangbuk-do Livestock Research Institute, said, “The method of predicting capability through genomic analysis is a technology used in livestock improvement in many advanced livestock countries. Through this project, the speed of improvement of Gyeongbuk Korean beef will be further accelerate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