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지방분권 현안 건의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17:46]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지방분권 현안 건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20 [17:46]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의회는 고우현 의장이 10월 20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방문해 지방자치법 개정 관련 건의사항을 전달하고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조속한 국회통과를 촉구했다고 밝혔다.

 

▲ 우현 경북도의회 의장, 국민의 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방문  © 경북도의회

 

이번 방문에는 김한종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회장이 함께해 지방자치법 개정 건의 및 지방의정 협조사항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우리나라 지방자치의 근간을 담고 있는‘지방자치법’은 지난 20대 국회에서 30여년 만에 전부개정이 추진되었지만 안타깝게도 20대 국회 임기만료로 폐지됐다.

 

21대 국회 들어 다시 정부발의안 등 3건의 전부개정안과 일부개정안 21건 등이 발의되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심사가 진행 중이다.

 

금번‘지방자치법’개정안에 반영된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정책지원전문인력 도입 등은 지방의회의 숙원과제로 지방의회의 기능 강화와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조속한 국회통과가 절실한 상황이다.

 

고우현 의장은 현행‘지방자치법’에 지방의회 소속 공무원에 대한 인사권이 지방자치단체장에게 있는 것에 대해 “지방의회 소속 공무원이 지방의원보다 지방자치단체장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는 구조이며, 지방의회는 본연의 임무인 입법적 결정권과 집행부에 대한 감시, 견제 기능을 제대로 행사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의 필요성을 지적했다.  

 

또한, 지방의원의 전문성 제고와 정책역량 강화를 위한 정책지원전문인력 도입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역설했다. 고 의장은 “지방의원의 주요업무는 조례안 발의, 예산심의, 행정사무감사 등 지방정부 업무 전반에 대한 것으로 국회의원 못지않은 전문성이 필요하지만 이를 보좌해 줄 인력이 턱 없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정책지원 전문인력 제도 도입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고우현 의장은 “금번 개정안에 담긴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과 정책지원 전문인력 도입만으로는 부족한 면이 있다.”고 하며, “자치입법권 확대, 지방의회 자치조직권, 인사청문회 도입 등이 필요한데 지방자치법에 모두 담아낼 수 없다면‘지방의회기본법’제정을 적극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하며 이에 대한 협조를 당부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o Woo-Hyun, Chairman of Gyeongbuk Provincial Council, Suggestions on Current Issues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The Gyeongsangbuk-do Council, Chairman Ko Woo-hyun, visited the National Power of the People Kim Jong-in on October 20, delivered a proposal for amendment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the National Assembly as soon as possible on the'Amendment of the Local Autonomy Law', which is currently pending in the National Assembly. He said he called for passage.

 

On this visit, Kim Han-jong, chairman of the National Council of City Provincial Council Chairpersons, discussed in-depth discussions on the proposal for amendment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cooperation matters for local governments.

 

The “Local Autonomy Act,” which contains the basis of local autonomy in Korea, was fully amended after 30 years in the 20th National Assembly, but unfortunately, it was abolished due to the expiration of the term of the 20th National Assembly.

 

In the 21st National Assembly, three total amendments and 21 partial amendments, including government initiatives, have been proposed, and the National Assembly's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is undergoing review.

 

Independence of personnel rights for local councils and introduction of policy support experts, which are reflected in the revised bill of this “Local Autonomy Act,” are desperate tasks for local councils to strengthen their functions and develop local autonomy.

 

Chairman Ko Woo-Hyun said that the local government heads have the right to human resources for public officials belonging to the local council under the current'Local Government Act'. “The government officials of the local council have no choice but to see the head of the local government rather than the local council. It is true that the functions of legislative decision-making and monitoring and checks are not properly exercised.”

 

In addition, he emphasized the necessity of introducing experts in policy support to enhance the expertise of local councils and strengthen policy capabilities. Chairman Ko said, “The main tasks of local councilors are general local government affairs such as drafting ordinances, budget deliberation, and administrative affairs auditing, and they require expertise comparable to those of parliamentarians, but there is no shortage of manpower to assist them.” It emphasized the need to introduce a manpower system.

 

Lastly, Chairman Ko Woo-Hyun said, “Independence of personnel rights for local councils contained in this amendment and introduction of policy support specialists alone are insufficient.” “It is necessary to expand self-governing legislative powers, local councils self-government rights, and introduction of personnel hearings. If all cannot be included, it is necessary to actively review the enactment of the'Fundamental Law of Local Councils',” he said and asked for cooperation.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