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군, ‘농산어촌 유토피아 현장토론회’개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1 [17:02]

의성군, ‘농산어촌 유토피아 현장토론회’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21 [17:02]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1일 의성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농산어촌 유토피아 현장토론회’를 통해 지역의 잠재력을 확인하고 이에 맞춘 농산어촌 유토피아 실천 모델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 의성군제공 농산어촌 유토피아 토론회  © 의성군

 

‘농산어촌 유토피아’란 농촌이 가진 잠재력을 발휘하여 저출산과 고령화라는 국가적 문제에 대한 대응방안을 모색하고, 농촌 활성화와 국가 균형발전을 이루는 전략을 말한다.

 

이번 토론회는 농산어촌유토피아 기획단에서 주최‧주관했으며, 성경륭 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4개의 주제발표와 종합토론, 펫월드 탐방, 자유토론 등을 진행했다.

 

토론회에서는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송미령 단장의 경과보고와 함께 △의성군이‘지역재생전략과 이웃사촌청년시범마을 조성사업’(발표 유정규 이웃사촌지원센터장)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농촌지역재생 사업모델 및 사업화 방향’(발표 권세연 처장) △한국농어촌공사에서 ‘농산어촌 유토피아 구현을 위한 한국농어촌공사 사업구상(안) 및 실현방안’(강신길 부장)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서 ‘농촌 유토피아 실천 사례와 시사점’(정도채 연구위원)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으며, 이후 종합토론을 통해 농산어촌 유토피아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아이디어와 실현방안을 토의했다.

 

참석자들은 이후 안계면에 조성된 전국 최대 규모의 반려견 테마파크인 ‘펫월드’를 돌아봤으며, 자유토론 시간을 통해 이웃사촌청년 시범마을 등 군에서 추진 중인 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성공 방안도 논의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수도권 집중화에 따른 부작용을 해소하고 국가균형발전을 이루기 위해서는 새로운 농산어촌 모델이 필요하다”며“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들을 추진 중인 사업에 적극 반영해 청년들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수 있는 의성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Uiseong-gun, Hosted “Rural Utopia Field Discussion”


【Break News Euiseong, Gyeongbuk】 Reporter Lee Seong-hyun = Uiseong-gun (Gunsu Kim Joo-su) held the'Rural Community Utopia Field Discussion' held at the Uiseong National Sports Center on the 21st to confirm the potential of the region and explore a model for implementing a Utopia in the farming and fishing villages. He said he had.

 

“Rural and fishing village utopia” refers to a strategy that seeks countermeasures to the national problem of low birth rate and aging by exerting the potential of rural areas, and to revitalize rural areas and achiev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This debate was hosted and hosted by the Rural and Fishery Utopia Planning Group, and about 60 people, including the Chairman of the Humanities and Social Sciences Research Association, attended four thematic presentations, comprehensive discussions, pet world tours, and free discussions.

 

At the debate, △Uiseong-gun, along with the progress report of the head of the Korea Rural Economic Research Institute, △Uiseong-gun's'Local Regeneration Strategy and Neighboring Cousin Youth Demonstration Project' (Presentation, Jeong-gyu Yoo, head of the Neighborhood Cousin Support Center)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And commercialization direction' (Presentation Kwon Se-yeon) △Korea Rural Community Corporation's project plan (plan) and realization plan for realizing a rural utopia' (Director Kang Shin-gil) △Korea Rural Economic Research Institute '(Research Fellow Jeong Jeong-chae) was the subject of a presentation, and afterwards, through a comprehensive discussion, ideas and implementation plans for the promotion of the agricultural and fishing village utopia project were discussed.

 

Participants later toured the nation's largest dog theme park, “Pet World,” established in Angy-myeon, and discussed specific success plans for projects being promoted by the county, such as the neighboring cousin youth demonstration village, through free discussion sessions.

 

Kim Ju-soo, head of Uiseong-gun, said, “In order to solve the side effects of the centralization of the metropolitan area and achiev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 new model for farming and fishing villages is needed.” “The opinions from this discussion can be actively reflected in the project being promoted to provide a new opportunity for young people. I will make an onomatopoeia that is ther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