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봉화군, 道 혁신․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최우수’쾌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16:55]

봉화군, 道 혁신․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최우수’쾌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22 [16:55]

【브레이크뉴스 경북 봉화】이성현 기자=봉화군(군수 엄태항)은 경상북도가 주관한 ‘2020 경상북도 혁신․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혁신부문 ‘여성농업인 힐링캠프 다락(多樂)방’이 최우수상을, 적극행정 부문에서는‘언택트 넘어 온택트로 축제의 새로운 지평을 열다!’가 장려상을 차지했다고 22일 밝혔다.

 

▲ 봉화군청사     ©봉화군

 

이번 경진대회는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적극행정 우수사례를 발굴하여 기관 간 공유 및 확산을 유도하기 위한 행사로 1차 전문가 서면심사와 온라인 국민심사를 거쳐 선정된 우수사례에 대해 지난 14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2차 발표대회를 통해 최종 수상이 결정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여성농업인 힐링캠프 다락(多樂)방”은 여성농업인들을 위한 휴식과 친목, 문화생활을 위한 공간 조성을 주내용으로 특히, 정책수요자들이 사업 계획부터 운영까지 함께 참여한 혁신적인 주민참여형 정책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적극행정 부문 장려상을 수상한 “언택트 넘어 온택트로 축제의 지평을 열다!”는 봉화은어축제의 온라인축제라는 새로운 시도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축제방향성을 제시해 축제관광 트렌드를 주도하는 모범사례로 선정됐다.

 

엄태항 군수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 더 군민중심의 참여․사회적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적극적인 정책을 펼쳐나가며 정부혁신의 선두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봉화군의 “여성농업인 힐링캠프 다락(多樂)방”은 행정안전부 주관 정부혁신 경진대회에서 1차 전문가 서면심사에 통과해 본선에 진출하여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온라인 국민 투표 방식으로 2차 심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Bonghwa-gun, a “best” splendid achievement in the provincial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best practice contest


【Brake News Bonghwa,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Bonghwa-gun (Gunsu Eom Tae-hang) won the grand prize in the innovation section of'Female Farmers Healing Camp Attic' at the '2020 Gyeongsangbuk-do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Best Practices Contest' hosted by Gyeongsangbuk-do. In the active administration sector, it was announced on the 22nd that'Opening a new horizon of festivals with on-tac beyond untact!' won the Encouragement Prize.

 

This contest is an event to discover excellent cases of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that residents can experience, and to induce sharing and spreading between institutions. The first expert written review and online public review were conducted on the last 14 days. The final award was decided through the second presentation contest held at the Gyeongbuk Provincial Office.

 

The “Women Farmers Healing Camp Attic”, which won the grand prize, is the main purpose of creating a space for women farmers to relax, socialize, and live cultural life. In particular, the innovative resident-participating policy in which policy consumers participated from project plans to operation is excellent. It was selected as an example.

 

Selected as an exemplary case for leading the festival tourism trend by presenting the direction of the festival in the post-corona era through a new attempt as an online festival of the Bonghwa Sweetfish Festival, which won the Encouragement Prize in the Active Administration Division, “Opening the horizon of the festival with on-tact beyond untact!” done.

 

Gunman Eom Tae-hang said, “With this award, we will do our best to become the leader in government innovation by implementing innovative and active policies that can realize more military-centered participation and social value in the future.”

 

On the other hand, Bonghwa-gun's “Women Farmer Healing Camp Attic” passed the first expert written examination at the government innovation contest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entered the finals through an online referendum method from the 26th to the 5th of the following month. The second screening will be conducte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