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비대면 온라인 수출상담회 철저한 준비로 성공 !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8:00]
지역뉴스
경산시
경산시, 비대면 온라인 수출상담회 철저한 준비로 성공 !
기사입력: 2020/10/26 [18:0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지난 21일과 22일 2일간 호텔 인터불고대구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수출의 어려움을 겪는중소기업을 위해 ‘2020 경산시 해외바이어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 온라인 수출상담회  © 경산시

 

이번 온라인 수출상담회에는 코로나19로 현지 해외마케팅이 어려운 상황에서위축된 관내 중소기업들의 수출판로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상담회에는화장품, 생활소비재, 식품, 기계 등 총 36개 업체가참여하고 해외바이어는 12개국(미국, UAE, 싱가포르, 호주,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말레이시아, 미얀마, 베트남, 홍콩, 카자흐스탄) 57개사가 참여하였으며,상담장 부스를 이용하거나 기업체에서 원격으로 진행하여 미국,UAE, 싱가포르 등 12개국의 해외바이어들과의 화상상담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상담회는구독자 10만 이상인 국내․외 유명 인플루언서(한국:꽁지, 미국:썸머썸머, 태국:Chats Share, BOBO)를 초청하여 현지 실시간 LIVE 방송으로 제품홍보와 인터넷 쇼핑몰을 홍보하여 해외 소비자들의 온라인 해외 직구를 통한 수출증대도기대된다.

 

상담회 결과,해외바이어와 121건 약 2,192만불(263억) 규모의 수출상담이이루어졌으며, 가람오브네이처(대표 오성음)는 미국 현지 기업인 BonoSpera(화장품)와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포스트 코로나로 소비나 판매 트렌드가 변화됨에 따라 기업들의 수요에 부응한 다양한 수출방안을 모색하고 비대면 수출사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경산시는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언택트 마케팅이 가능한 분야를 지속적으로발굴하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들을 마련하고자노력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san City succeeds with thorough preparation for a non-face-to-face online export conference!


【Break News Gyeongsan,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san City (Mayor Young-Jo Choi) held the '2020 Gyeongsan City Overseas Buyers Online Export Consultation' for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suffering from export difficultie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t Hotel Inter-Burgo Daegu on the 21st and 22nd It was revealed on the 26th.

 

This online export conference was promoted to support local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pioneering export channels, which had been difficult for local overseas marketing due to Corona 19.

 

A total of 36 companies including cosmetics, consumer goods, food, and machinery participated in the conference, and 57 overseas buyers from 12 countries (US, UAE, Singapore, Australia, Indonesia, Philippines, Thailand, Malaysia, Myanmar, Vietnam, Hong Kong, Kazakhstan) Participated in the conference, and it was possible to participate in video consultations with overseas buyers from 12 countrie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UAE, and Singapore, by using a consultation booth or remotely from a company.

 

In particular, this conference invited famous domestic and foreign influencers (Korea: Kongji, USA: Summer Summer, Thailand: Chats Share, BOBO) with more than 100,000 subscribers to promote product promotions and internet shopping malls through local live broadcasting. It is also expected to increase exports through online overseas direct purchase by consumers.

 

As a result of the conference, 121 cases of export consultations worth about $22.2 million (26.3 billion) were made with overseas buyers, and Garam of Nature (CEO Sung-eum Oh) plans to sign an MOU with BonoSpera (cosmetics), a local US company.

 

Gyeongsan Mayor Choi Young-jo said, "As consumption and sales trends change due to the post corona, we will seek various export plans to meet the demands of companies and actively strive to expand non-face-to-face export business."

 

The city of Gyeongsan is striving to provide various businesses to continuously discover fields that can be used for untact marketing in the post-corona era and provide practical help.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