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계정민 계명대 교수 저서 한국도서 해외전파사업 선정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9 [17:53]

계정민 계명대 교수 저서 한국도서 해외전파사업 선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29 [17:53]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계명대는 계정민 영어영문학전공 교수가 2019년 9월에 펴낸 ‘남성섹슈얼리티의 위계(소나무, P300, 17,000원)’가 2020년 한국도서 해외전파사업에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 계정민 계명대 영어영문학전공 교수  © 계명대

 

한국도서 해외전파사업은 대한출판문화협회가 도서 진흥사업의 일환으로 한국의 책을 세계에 널리 알리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선정된 도서는 20여 개국의 한글학교, 도서관, 해외대학 한국어 학과 등에 기증하게 된다. 한국도서 해외전파사업을 통해 2019년까지 각종 기관에 약 560,000여 권의 도서가 기증됐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8 평론부문 도서로 선정된 ‘범죄소설의 계보학(소나무, P376, 18,000원)’을 통해 범죄소설에 문학적 시민권을 부여하자고 설파한 영문학자 계정민 교수가, ‘남성섹슈얼리티의 위계’에서는 브론테(Charlotte Brontë), 엘리엇(George Eliot), 로렌스(D. H. Lawrence), 헤밍웨이(Ernest Hemingway), 챈들러(Raymond Chandler) 같은 18세기부터 20세기까지의 영미작가들의 작품을 통해 남성섹슈얼리티 재현을 살피고 있다. 1부 ‘소년과 독신남성’, 2부 ‘남성동성애자’, 3부 ‘장애남성’등 3부로 구성된 이 책은 지금까지 제대로 논의되지 않았던 남성섹슈얼리티를 본격적으로 수면 위로 끌어낸 저서다.

 

계정민 교수는“이 책에서 남성섹슈얼리티는 단 한 번도 단독적으로 사유되거나 순수하게 취급되지 않았다는 사실을 보여주려 한다.”며, “남성섹슈얼리티 담론의 장 어디에도 성애·성행위·성생활과 관련된 논의가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히려 남성섹슈얼리티가 자본주의, 가부장제, 제국주의, 이성애주의, 연령주의, 국가주의, 비장애인중심주의가 관철되고 작동하는 장이라고 책을 통해 강조하고 있다.

 

계정민 교수는 서강대학교 영문과에서 학부와 대학원을 마치고, 미국 플로리다 주립대에서 영문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97년 가을부터 계명대 영문학전공 교수로 재직 중이다. 범죄, 섹슈얼리티, 남성성, 소비, 스펙터클 등의 주제에 관심이 많으며, 관련 논문으로는 ‘스펙터클에 대한 매혹과 혐오: 빅토리아 시대 댄디의 사회학’, ‘범죄라는 질병과 추리소설의 치유’, ‘계급, 인종, 범죄 : 빅토리아시대 영국 추리소설’, ‘근대 영국에서의 위계화된 남성섹슈얼리티와 “홀로 저지르는 죄악”’, ‘계급, 민족, 섹슈얼리티 : 18세기 영국 동성애 담론’, ‘하드보일드 추리소설의 남성동성애 성정치학’ 등이 있다. ‘범죄소설의 계보학 ― 탐정은 왜 귀족적인 백인남성인가’와 ‘남성섹슈얼리티의 위계’를 썼고, 실버포크 소설과 댄디에 관한 책을 준비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elected as an overseas dissemination project for Korean books by Professor Keimyung Keum-min Keimyung University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eon Lee = Keimyung University announced on the 29th that the'Hierarchy of Male Sexuality (Pine Tree, P300, KRW 17,000)' published in September 2019 by Professor Keim-min of English and Literature was selected for the 2020 Korean Book Overseas Dissemination Project. .

 

The Korean Book Overseas Dissemination Project is a project conducted by the Korea Publishing Culture Association to spread Korean books to the world as part of the book promotion project.

 

The selected books will be donated to Korean language schools, libraries, and Korean departments of overseas universities in 20 countries. About 560,000 books have been donated to various institutions by 2019 through the Korean Book Overseas Dissemination Project.

 

Prof. Ju Ji-min, an English scholar who preached to grant literary citizenship to criminal novels through'The Genealogy of Crime Novels (Pine Tree, P376, KRW 18,000)' selected as a book in the review section of the Arts Council Korea 2018, said in'The Hierarchy of Male Sexuality'. Through the works of British and American artists such as Charlotte Brontë, George Eliot, DH Lawrence, Ernest Hemingway, and Raymond Chandler from the 18th century to the 20th century, he examines the representation of masculine sexuality. Consisting of three parts: “Boys and Single Men” in Part 1, “Men with Disabilities” in Part 2, and Part 3, “Men with Disabilities,” this book is a book that brought male sexuality that has not been discussed properly until now.

 

Professor Keim Min said, “In this book, I try to show that masculine sexuality has never been considered alone or treated purely.” “Because there are no discussions related to sexuality, sexuality, or sexual life anywhere in the discourse of male sexuality. It is.” Rather, the book emphasizes that masculine sexuality is a place in which capitalism, patriarchalism, imperialism, heterosexualism, ageism, nationalism, and non-disability centricism are implemented and operated.

 

Prof. Keum Min completed his undergraduate and graduate school in the Department of English Literature at Sogang University, and received a Ph.D. in English Literature from Florida State University. Since the fall of 1997, he has been a professor of English literature at Keimyung University. He is interested in topics such as crime, sexuality, masculinity, consumption, spectacle, and related articles such as'The Fascination and Hatred of Spectacles: Victorian Dandy's Sociology','Criminal Disease and Healing of Mystery Novels','Class , Race, crime: Victorian British mystery novel','Hierarchical masculine sexuality and “a sin committed alone” in modern England,'Class, ethnicity, sexuality: 18th century British homosexual discourse','Hardboiled mystery male Homosexual sexual politics'. He wrote “The Genealogy of Crime Fiction – Why Detectives Are Aristocratic White Men” and “The Hierarchy of Male Sexuality,” and is preparing a Silverfork novel and a book on Dandy.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계명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