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TP, 경북 자동차 산업 활로 모색을 위한 교류회 개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9 [17:30]

경북TP, 경북 자동차 산업 활로 모색을 위한 교류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0/29 [17:30]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재)경북테크노파크(이하 경북TP)는 10월 29일, 30일 양일간 경상북도와 대구 호텔인터불고 엑스코에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DIFA) 2020 포럼과 연계해 기술교류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위드시대 자동차산업 교류회  © 경북TP

 

올해 DIFA는 자율주행, 친환경, 전기차 등 다양한 미래자동차 관련 기술과 비전이 공개된다. 이와 연계해 미래차산업 전문가와 함께 코로나 시대 경북의 미래차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공유한다.

 

이번 행사는 미래차분야 기술교류회, 한국-태국 온라인 비즈니스 미팅, 수출입 실무자 교육으로구성하여 공동학습의 장을 마련했다.

 

특히, 한국-태국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의 경우 코로나19로 수출에 어려움이 있는 기업에게 태국 현지 바이어와 유망기업과의 온라인으로 매칭함으로써 지역기업이 새로운 수출채널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2018년부터 산업부 고시에 의거 경북은 김천·구미지역에 국가혁신융복합단지를 조성해 미래교통안전분야의 생태계를 조성해왔다.

 

(재)경북테크노파크 김상곤 원장 직무대행은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경북기업에 새로운 활력을 주기 위해 적극적으로 힘쓸 것이고, 이번 행사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응하기 위한 새로운 전환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 TP holds an exchange meeting to find a way for the Gyeongbuk automobile industry


【Break News Gyeongsan,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Re) Gyeongbuk Technopark (hereinafter referred to as Gyeongbuk TP) will be in connection with the Daegu International Future Vehicle Expo (DIFA) 2020 Forum at Hotel Inter Burgo Exco in Gyeongsangbuk-do and Daegu on October 29th and 30th. It announced that it will hold an exchange seminar.

 

This year, DIFA will unveil various technologies and visions related to future vehicles such as autonomous driving, eco-friendly, and electric vehicles. In connection with this, we will share the direction of the future car industry in Gyeongbuk in the corona era with experts in the future car industry.

 

The event consisted of future car technology exchange meetings, Korea-Thailand online business meetings, and training for import and export practitioners to provide a place for joint learning.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Korea-Thailand online business conference, it is expected that local companies will be able to secure new export channels by online matching with Thai local buyers and promising companies to companies having difficulty in exporting due to Corona 19.

 

Since 2018, Gyeongbuk has created an ecosystem in the field of future traffic safety by creating national innovation convergence complexes in the Gimcheon and Gumi regions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Industry notification.

 

Kim Sang-gon, director of Gyeongbuk Techno Park, said, "We will actively work to give new vitality to the Gyeongbuk companies that were hit by the Corona 19 direct hit, and hope that this event will be a new turning point to respond to the post-corona era."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