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주군, 내년도 문화관광분야 신규 국도비예산 26억원 확보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11:57]
지역뉴스
성주군
성주군, 내년도 문화관광분야 신규 국도비예산 26억원 확보
기사입력: 2020/11/03 [11:5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성주군은 문화관광분야 2021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정부예산 및지방이양 신규사업으로 성주호 생태둔치공원 조성사업, 작은영화관 건립사업 등이 선정돼 내년도 국도비 예산 26억원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 성주군청 전경     ©

 

금년도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예산확보에 어려움이 많은 여건속에서 이병환 성주군수를 중심으로 도의원, 군의원 등 모든 행정력을동원하여 예산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로 볼 수 있다.

 

성주호 생태둔치공원 조성사업은 성주군 금수면 후평리 873번지 일원 15만㎥(4만5천평)에 총 사업비 116억을 투입하여 스카이워크 설치, 생태공원 및 생태탐방로조성 등 낙후된 서부권 지역의 관광산업 육성을통하여주민 소득향상과 서부권 관광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작은영화관 건립사업은 성주읍 성산리 내(구 성주버스류장)에 총 사업비 15억을투입하여 2개관 109석 규모로 도시재생뉴딜사업 1단계와 연계하여 추진되며, 개관 시 전국 동시 개봉영화를 상영하여군민들의 문화향유권 제고와 문화격차 해소에 이바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별의별어울림복합센터조성(생활문화센터) 2억원, 선남면 복합문화체육센터조성(생활문화센터) 5억원 등 생활문화센터시설 관련 7억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문화시설 확충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문화관광과장은“최근 코로나19 위기 대응에 집중된 예산편성으로 신규사업의 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 적극적인 노력으로 확보된 이번 사업들은 성주의 문화관광을 활성화하는 마중물 역할을 하고 어려워진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 이라고”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eongju-gun secures a new national road budget of 2.6 billion won in the field of culture and tourism next year


【Break News Seongju,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Seongju-gun selected the Seongjuho Ecological Park and Small Movie Theater construction project as a new project of the government budget and local transfer in the 2021 special account for balanced development of culture and tourism. It was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as secured.

 

This year can be seen as the result of making all efforts to secure the budget by mobilizing all administrative powers, including provincial and military councilors, led by Lee Byung-hwan, chief executive officer of Seongju, especially in the circumstances where it is difficult to secure the budget due to Corona 19.

 

The Seongjuho Ecological Dunchi Park construction project invested 1,600,000 ㎥ (45,000 pyeong) of the whole area at 873, Hupyeong-ri, Geumsu-myeon, Seongju-gun, and invested 11.6 billion won to foster the tourism industry in the underdeveloped western region, such as installing a skywalk and creating an ecological park and trail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residents' income and vitalization of tourism in the western region.

 

The small movie theater construction project is promoted in conjunction with the first phase of th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1.5 billion won in Seongsan-ri, Seongju-eup (formerly Seongju Bus Ryujang).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ble to contribute to enhancing the cultural enjoyment of the people and resolving the cultural gap.

 

In addition, we plan to accelerate the expansion of cultural facilities by securing a budget of 700 million won related to living and cultural center facilities, including 200 million won for the creation of the Byeolseul Eoullim Complex Center (life and culture center) and 500 million won for the creation of a multi-cultural sports center in Seonam-myeon (life and culture center). .

 

“These projects, which were secured through active efforts, in a situation where it is difficult to secure new projects due to the recent budgeting focused on responding to the Corona 19 crisis, serve as a pick-up for revitalizing cultural tourism in Seongju and a great help in saving the difficult local economy. It will be,” he sai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