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주군, 비대면 온택트 관광상품 판매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0 [12:59]
지역뉴스
성주군
성주군, 비대면 온택트 관광상품 판매
기사입력: 2020/11/10 [12:5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성주군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기는 여행으로 우리끼리, 내맘대로, 안전하게 즐기는 언택트 성주여행인‘별의별여행, 성주를 담다’의 비대면 온택트 관광상품을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 안전하게 즐기는 언택트여행-가야산 만물상  © 성주군

 

코로나19 이후 관광트렌드가 단체관광에서 개별관광으로 대중교통에서자가용을 이용한 개별이동을 다수가 밀집하는 유명 관광지 중심에서 개별취향에 맞는 특색 있는 나만의 관광지로 여행문화가 변화되는 시대흐름을 반영해 개별 여행객 대상으로 경북 처음으로 비대면 온택트 관광상품을 구성해 성주관광을 알리고 있다.

 

신청대상은 개별 관광객(2인이상 5인이하)을 대상으로 오는 12월13일까지, 당일형50팀, 1박2일형 90팀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으며 신청방법은 여행사 사이트 접속 및 모바일로 신청이 가능하다.

 

관광객들은 개인이 직접 여행을 계획하고 1주일전에 참가비 1만원(1인당)으로사전 신청하면 식사, 체험, 카페, 숙박 등여행쿠폰과 방역물품(마스크, 손세정제등)이 담긴 여행키트를 우편으로 받을 수 있다.

 

여행미션으로 생태테마관광지 성밖숲 필수 여행지를 포함 언택트 으뜸12선중 방문한 관광지와 음식업소, 체험, 카페 등 방문지 2곳이상인증샷을 SNS 게시하면 교통비로 성주사랑상품권을 지급해 재방문을 유도한다. 또한, 지역내음식업소, 숙박, 식음, 체험상품 등 연계로 바이널마케팅(입소문)으로 지역관광경쟁력 제고와 경제 활성화를기대하고있다.  

 

체험은 경북투어마스터 체험관광상품 최우수상 하하수미의 “참외피클과팜파티”, 경상북도 관광진흥기금으로 운영중인 커피인포터리의 “예술가와도자기만들기”, “수상보트 체험관광”과 “가야산 사과따기”, “소떡갈비만들기” 등다양한 체험등이 있으며 숙박은 독용산성휴양림, 가야산생태탐방원, 한옥스테이, 안전하고 깨끗한 단독 펜션 등을 제공한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여행객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안전하고깨끗한 여행을 위한 안전여행 가이드북 ‘내 손안의 행복성주’를제작하여 신규관광자원인 성주역사테마공원을 포함한 언택트으뜸 12선을 소개하고 별고을 오랜가게와 카페지도 및안전여행요령등을 수록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대한민국 10대 생태테마관광지, 언택트 100선인 성밖숲 등 우수한 언택트관광지가 많은 성주 여행에서 좋은 추억을 담아가길 바란다. 코로나19로 새롭게 바뀐 관광의 트렌드를 반영한 이번 비대면 온택트 관광 상품이 언택트 관광시대의 마중물이 되어 성주의 관광산업이활성화되는 계기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성주 여행을 적극 추천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eongju-gun, non-face-to-face on-tact tourism


[Break News Seongju,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On the 10th, Seongju-gun will sell non-face-to-face on-tact tourism products of'Star Travel, Seongju' Revealed.

 

After Corona 19, the tourism trend has changed from a group tour to individual tourism, from the center of famous tourist destinations where a large number of individual movements using private vehicles from public transport are concentrated, to a unique tourist destination tailored to individual tastes, reflecting the changing times of travel culture. It is the first non-face-to-face tour product for tourists in Gyeongbuk to promote Seongju tourism.

 

The application target is for individual tourists (2 or more and 5 or less) until December 13th, recruiting 50 teams for the day type and 90 teams for 2 days and 1 night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is is possible.

 

Tourists plan their own trip and apply in advance for a participation fee of 10,000 won (per person) one week in advance, and a travel kit containing travel coupons such as meals, experiences, cafes, lodging, etc. and quarantine supplies (masks, hand sanitizers, etc.) I can receive it.

 

As a travel mission, if you post authentication photos of two or more places to visit, including tourist attractions, food establishments, experiences, and cafes, among the top 12 untact ships, you will receive a Seongju Love Gift Certificate as a transportation fee to induce re-visit. . In addition, it is expected to enhance regional tourism competitiveness and revitalize the economy by linking local food establishments, lodging, food and beverages, and experience products through vinyl marketing.

 

Experiences include “Melon Pickle and Farm Party” by Ha Ha Su-mi, Gyeongbuk Tour Master's Best Experience Tour Product, “Artist and Pottery Making”, “Water Boat Experience Tour” and “Gayasan Apple Picking” by Coffee Infotary operated by Gyeongsangbuk-do Tourism Promotion Fund. There are various experiences such as, “Make beef tteok galbi”, etc. For accommodation, Dokyongsanseong Recreational Forest, Gayasan Ecological Park, Hanok Stay, and safe and clean private pension are provided.

 

In addition, in order to alleviate the anxiety of travelers due to Corona 19, we produced a safe travel guidebook'Happy Seongju in My Hand' for a safe and clean trip, and introduced the top 12 Untact including Seongju History Theme Park, a new tourism resource. Byeolgoeul old stores and cafe maps and safe travel tips are included.

 

Lee Byung-hwan, head of Seongju County, said, “I hope you will have good memories from your trip to Seongju, where there are many excellent untact tourist destinations, such as Korea's top 10 eco-themed tourist destinations and 100 untact forests. This non-face-to-face on-tact tourism product reflecting the newly changed tourism trend with Corona 19 is expected to serve as a welcome to the untact tourism era and to revitalize the tourism industry in Seongju.”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