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지역맞춤형 ‘제2회 경산시 여성통계’발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1 [15:47]
지역뉴스
경산시
경산시, 지역맞춤형 ‘제2회 경산시 여성통계’발간
기사입력: 2020/11/11 [15:4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경산시(시장 최영조)와 동북지방통계청는지난 2017년 제1회 ‘경산시 여성통계’ 발간에 이어3년 주기로 발간되는 ‘제2회 경산시 여성통계’를 지난 11월 10일 공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여성통계는주민등록기준 경산시 만 19세 이상 여성을 대상으로 다양한 분야의 “행정통계”를 활용하여 작성하였다. 여성의 인구 및 가족, 경제참여, 주거와 복지, 지역생활 만족도 등 7개 부문 88개 항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중앙부처 및 공공기관에서 생산·제공된 행정자료를 수집하여 작성하였으므로 적은 비용으로 양질의 분석 결과를 얻을 수 있는 행정통계이다.

 

간단히 살펴보면, 2018년 기준 경산시 여성인구는 10만8,666명으로 전체 인구(21만7,780명) 대비 49.9%이며, 연령별 혼인율(19세 이상 여성 천명당 혼인건수)은 20대 후반이 62.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또, ‘18년 하반기 경산시 247천명(15세이상 인구) 중 고용률 57.9%(취업자 143천명)으로 실업률이 3.3%(실업자 5천명)이며, 여성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는 2만5,141명으로 경산시 전체 6만2,812명의 40%를 차지했다.

 

주거와 복지 분야에서는 경산시 주택 소유자는 6만1,813명이고, 이 중 여성은 2만8,078명(45.4%)으로 조사됐다. 또,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는 인구 7천141명 중 여성은 4천072명으로 57%를 차지했으며, 2018년 한해 경산시 사망자는 1,560명인데 이 중 여성사망자는 688명으로 남성보다 적은 편이다. 그 밖에 경산시 거주 여성들의 지역 정주의사(10년후 경산시 계속거주), 학교생활, 문화생활 선호도 등 지역생활 만족도에 대한 분석자료도 공개된다.

 

경산시 여성통계는 2013.12월, 2019.1월(재지정) 경북 도내 “여성친화도시”로 선정된 우리 시의 여성관련 정책 개발 및 추진을 위한 객관적 기초자료로 이용될 뿐만 아니라, 성별영향분석평가 등 다양한 행정수행 자료로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최영조경산시장은“행정통계를 활용한 저비용․고효율의 맞춤형 지역통계인 제2회 경산시 여성통계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효과적인 여성관련 정책을 수립․추진하는데 있어 다양한 방면에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san City publishes regional-specific “2nd Gyeongsan City Women's Statistics”!!


【Break News Gyeongsan,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eon Lee = Gyeongsan City (Mayor Choi Young-jo) and the Northeast Regional Statistics Office Last November 10th, the '2nd Gyeongsan City Women's Statistics' published every three years following the first'Gyeongsan City Women's Statistics' in 2017. It was announced on the day.

 

This women's statistics was prepared using “administrative statistics” in various fields for women aged 19 and over in Gyeongsan City based on resident registration criteria. It is composed of 88 items in 7 categories, including women's population and family, economic participation, housing and welfare, and satisfaction with local life.Since it was prepared by collecting administrative data produced and provided by central ministries and public institutions, high-quality analysis at low cost These are administrative statistics that can yield results.

 

Briefly, as of 2018, the female population in Gyeongsan was 108,666, 49.9% of the total population (21,780). appear.

 

In the second half of 2018, Gyeongsan City's 24.7 thousand people (over 15 years of age population) had an employment rate of 57.9% (143,000 people employed), with an unemployment rate of 3.3% (5,000 people unemployed), and the number of women's employment insurance insured was 25,141, a total of 6 in Gyeongsan City. It accounted for 40% of 2,812 people.

 

In the area of ​​housing and welfare, there were 61,813 homeowners in Gyeongsan City, of which 28,078 (45.4%) were women. In addition, among the 7141 people who received the National Basic Livelihood Security, women accounted for 57% of the population, 4072, and in 2018 alone, Gyeongsan City killed 1,560, of which 688, fewer than men. In addition, analysis data on local life satisfaction such as local settlement history (continuous residence in Gyeongsan City after 10 years), school life, and cultural life preferences of women living in Gyeongsan City are also disclosed.

 

Gyeongsan City Women's Statistics is not only used as objective basic data for the development and promotion of women-related policies of our city, selected as a “women-friendly city” in Gyeongbuk province in December 2013 and January 2019 (redesignated), but also for various administrations such as gender impact analysis and evaluation. It is expected to be actively used as performance data.

 

Mayor Choi Yeong-jo said, “Based on the results of the 2nd Gyeongsan City Women's Statistics, which is a low-cost and high-efficiency customized regional statistics using administrative statistics, we hope to be used in various fields in establishing and promoting effective women-related policies in the future.” Sai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