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도,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로 확대 위해 초록마을과 손잡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7:07]

경북도,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로 확대 위해 초록마을과 손잡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11/17 [17:07]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17일 도청 회의실에서 국내 친환경‧유기농 대표 브랜드 초록마을과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로확대MOU(초록마을)  © 경북도

 

이날 협약식에는 경상북도 이철우 도지사와 모 진 ㈜초록마을 대표를 비롯한 임원 및 관계자, 생산자단체 등이 참석해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개학 연기로 학교급식 중단됨에따라 친환경‧유기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마련됐다.

 

경북도와 ㈜초록마을은 업무협약을 통해 친환경‧유기농산물의 수급안정 및 적정가격 구매 협력, 고품질 친환경‧유기농산물의 생산과 공급체계 구축, 초록마을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활용한 친환경‧유기농산물 홍보‧판매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초록마을은 2002년 서울시 마포 1호점을 시작으로 전국 396개 매장과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친환경‧유기농산물 및 유기농 식품, 생활용품 등총 1500여개의 상품을 판매하는 대한민국 친환경‧유기농 대표 브랜드로,

 

‘가족을 위한 건강한 식탁, 믿음과 행복으로 함께 만들어 갑니다’란슬로건 아래, 철저한 식품안전관리시스템과 첨단 물류센터를 통해 연매출 2천억원의 성과를 올리는 국내 대표 친환경‧유기농 유통업체이다.

 

특히,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이달 16일부터 초록마을 전국 396개 매장에서 경북 친환경‧유기농산물 홍보 및 소비 촉진을 위한 ‘특별판매기획전’을 다음달 6일까지 21일간 대대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다양한 홍보․판매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모 진 초록마을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은 지역에서 생산된 신선하고 안전한 친환경‧유기농산물이 초록마을을 통해 판매해 소비자 만족은 물론 지속 가능한 농업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산물 판매 저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희망의 불씨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도내 생산된 우수 친환경‧유기농산물의 적절한 판매처 확보와 특히 학교급식 중단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판로 확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나타냈다.

 

또 “초록마을과의 상생 파트너십 체결이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관심 증가로 이어져 도민들의 건강증진과 더불어 친환경‧유기농산물 생산농가의 소득증대가 이루어 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do and Gyeongbuk join hands with Green Village to expand the market for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sangbuk-do announced in a meeting room at the provincial office on the 17th that it has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Green Village, a representative domestic eco-friendly and organic farming brand, to expand the market for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in Gyeongbuk.

 

At the ceremony, Governor Lee Cheol-woo of Gyeongsangbuk-do and executives, officials, producers' organizations, including the CEO of Chorok Village, Mojin Co., Ltd. attended, pledged mutual cooperation to expand the market for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in Gyeongsangbuk-do.

 

This business agreement was prepared to help farmers who are struggling to sell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as school meals were suspended due to the delay in school opening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Gyeongbuk Province and Chorok Village Co., Ltd., through business agreements, cooperate to stabilize the supply and demand of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and purchase at an appropriate price, establish a production and supply system of high-quality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and promote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using the Green Village online and offline distribution network. It is planning to conduct a sales event.

 

Chorok Village Co., Ltd. is a representative eco-friendly and organic brand in Korea that sells a total of 1,500 products such as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organic foods, and daily necessities through 396 stores and online shopping malls nationwide, starting with the first store in Mapo in 2002.

 

Under the slogan “We create a healthy table for the family with trust and happiness,” it is a leading eco-friendly and organic distribution company in Korea with annual sales of 200 billion won through a thorough food safety management system and a state-of-the-art distribution center.

 

In particular, starting from the 16th of this month, 396 stores nationwide in Green Village will hold a'Special Sales Planning Exhibition' for 21 days until the 6th of next month to promote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in Gyeongbuk and promote consumption. It will continue to promote promotion and sales events.

 

President Mo Jin Green Village said, “This business agreement hopes that fresh and safe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produced locally will be sold through the Green Village, helping to satisfy consumers as well as sustainable agricultural development.” “Corona 19 I wish it a little bit of hope for farmers who are suffering from poor agricultural product sales due to the prolonged period.”

 

Provincial Governor Lee Cheol-woo expressed expectation, saying, “This business agreement will be of great help in securing an appropriate place to sell excellent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produced in the province, and especially in expanding the sales channels of farmers who are having difficulty in sales due to the suspension of school meals.”

 

In addition, he said, “The win-win partnership with Green Village will lead to increased interest in eco-friendly agricultural products, which will improve the health of residents and increase the income of eco-friendly and organic agricultural products.”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