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새마을세계화재단,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과 업무협약 체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1:40]
라이프
생활
새마을세계화재단,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과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0/11/19 [11:4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새마을세계화재단(대표이사 장동희)은 11월 19일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이사장 김신길)과 새마을세계화사업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기관은 새마을운동 성공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하고, 새마을세계화사업과 한국농기계 공급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농업기술 현대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은 1962년 설립되어 국내 606개 농기계 업체를 조합원으로 가지고 있으며, 내수시장 활성화와 농기계 수출 확대를 위해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농기계 개발 지원, 수출입 대행, 국내외 농기계박람회 개최를 통해 한국농기계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새마을세계화재단은 2012년 11월 설립 이후, 국내외 공공 및 민간부문과 긴밀히 협력하며 UN이 정한 지속가능개발목표의 달성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재단은 현재 아시아, 아프리카 9개국 35개 마을에서 새마을시범마을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국제농업개발기금(IFAD)과 코트디부아르, 토고에서 협력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장동희 대표이사는 “긴 역사를 가진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의 경험과 노하우는 아시아와 아프리카에서 추진하는 새마을세계화사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재단의 새마을시범마을에 한국의 선진농업기술을 전수하고 우수한 농기계들을 알려 빈곤 퇴치와 기아종식에 실질적인 계기를 마련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Korea Agricultural Machinery Industry Cooperative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Saemaul Global Foundation (CEO Dong-hee Chang) announced on November 19 that it has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Korea Agricultural Machinery Industry Cooperative (Chairman Shin-Gil Kim) on cooperation in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agreed to share their experiences of Saemaul Undong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to cooperate with each other to modernize agricultural technology in developing countries through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and the supply of Korean agricultural machinery.

 

The Korea Agricultural Machinery Industry Cooperative was established in 1962 and has 606 domestic agricultural machinery companies as members.In order to revitalize the domestic market and expand agricultural machinery exports, support for the development of integrated agricultural machinery for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import and export agencies, and host domestic and overseas agricultural machinery fairs. It contributes to the development of the Korean agricultural machinery industry.

 

Since its establishment in November 2012,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has been working closely with domestic and foreign public and private sectors to contribute to the achievement of the UN'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The Foundation is currently promoting Saemaul Demonstration Projects in 35 villages in 9 countries in Asia and Africa, and is carrying out cooperative projects in Africa Development Bank (AfDB), International Agricultural Development Fund (IFAD), Ivory Coast, and Togo.

 

CEO Chang Dong-hee said, “The experience and know-how of the Korea Agricultural Machinery Industry Cooperative, which has a long history, will be of great help to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promoted in Asia and Africa.”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I hope that it will provide a practical opportunity to eradicate poverty and end hunger by passing on advanced agricultural technologies and promoting excellent agricultural machinery.”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