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의회, 제25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우충무 의원 5분 자유발언 나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1:40]
지방자치
지방의회
영주시의회, 제25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우충무 의원 5분 자유발언 나서
기사입력: 2020/11/23 [11:4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상철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영주시의회(의장 이영호)는 11월 23일부터 12월 21일까지 29일간의 일정으로 제250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한다고 23일 밝혔다.

 

▲ 5분자유발언중인 우충무 의원    ©영주시 제공

 

영주시의회에 따르면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 2020년도 추가경정 예산안, 2021년도 예산안 그리고 의원발의 조례안 3건, 집행부 제출 조례안 16건, 동의안 1건, 공유재산 1건 등의 안건을 심사⦁의결할 예정이다.

 

23일 제1차 본회의에서 우충무 의원은 최근 정부의 스마트모빌리티 산업 활성화의 일환으로 부각되고 있는 전동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수단의 안전과 주차관리에 대한 대안 마련 촉구'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펼쳤다.

 

이영호 영주시의회 의장은 “이번 정례회는 한해의 시정을 되짚어보고 영주시의 미래발전을 위한 방향을 설정하는 중요한 회기인 만큼 의원들께서는 행정사무전반에 대한 면밀한 점검을 통해 미흡한 부분의 적절한 지적과 함께 미래지향적 정책대안의 제시를 당부한다”며 특히 집행부에 대해서는“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최우선 과제로 내년도 정책 계획 수립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ju City Council, the 250th 2nd regular meeting opened

Rep. Choong-moo Woo, 5 minutes free speech

 

【Break News 】Reporter Lee Sang-cheol = Yeongju City Council (Chairman Lee Young-ho) announced that the 250th second regular meeting will be held on a 29-day schedule from November 23 to December 21.

 

At this regular meeting, agendas such as an administrative audit in 2020, an additional revised budget for 2020, a budget for 2021 and three ordinances initiated by the lawmakers, 16 ordinances submitted to the executive department, 1 motion, and 1 shared property will be reviewed and resolved.

 

At the 1st plenary meeting on the 23rd, Rep. Choong-moo Woo made a five-minute free speech on the theme of'Calling for the provision of alternatives to safety and parking management for personal vehicles, such as electric scooters, which are recently emerging as part of the government's revitalization of the smart mobility industry Spread.

 

Lee Young-ho, chairman of the Yeongju City Council, said, “As this regular meeting is an important session to look back on the city administration and set the direction for the future development of Yeongju City, the lawmakers have appropriately pointed out what is inadequate and are future-oriented. "I ask you to suggest policy alternatives," he said to the executive department, saying, "Please make every effort to establish next year's policy plan with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stagnated by Corona 19 as a top priority."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