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공항 이전해도 통합신공항 이용 늘어날 것"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항공여객 인식도 조사 결과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1:29]
지역뉴스
군위군
"대구공항 이전해도 통합신공항 이용 늘어날 것"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항공여객 인식도 조사 결과
기사입력: 2020/11/23 [11:2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군위】이성현 기자=군위군은 지난 10월 5일부터 11월 16일까지 ㈜코리아정보리서치에 의뢰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항공여객 인식도 조사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 군위군청전경     ©군위군

 

대구·경북 31개 시군구 6,11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조사는 대구공항이 전으로 인한 이용객의 변화와 통합신공항이 성공하기 위해 갖추어야 할 요건들이 무엇인지 찾는 데 의의가 있었다. (표본오차 경상북도 ±1.53P, 대구광역시 ±2.18P 신뢰도 95%)

 

조사결과에 따르면 통합신공항 60km 이내 399만 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이는 대구·경북 인구 506만 명의 78.7%에 달하는 것으로 대구·경북 대부분의 주민이 신공항을 이용하는데 적합한 요건을 갖춘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대구·경북 거주자의 공항이용 현황을 보면 ‘대구공항’ 61.6%, ‘인천공항’ 21.5% ‘김해공항’ 10.8% 순으로 나타났는데, 향후 통합신공항 건설과 현재 논의되고 있는 고속도로, 공항철도 등의 교통 인프라 구축이 완료될 경우 ‘통합신공항’을 74.7%, ‘김해공항’ 10.3%, ‘인천공항’ 7.8% 순으로 이용할 것으로 나타나 통합신공항 이용률은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공항 위치가 현재보다 북상함에 따라 통합신공항 예정지를 중심으로 경북 ‘북서, 북동지역’의 이용률이 기존 대비 약 35% 이상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기존 ‘김해공항’으로의 이용객 유출이 상당했던 ‘남동지역’의 경우에도 통합신공항 이용률이 16% 증가할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경북 시·도민이 원하는 통합신공항 교통인프라 구축 분야를 물은 질문에서 최우선 선호정책으로 ‘도로·대중교통수단’을 43.1%의 비율로 꼽은 것으로 나타났고, 경북도민의 경우 개인교통수단(34.4%)을 차순위로 선택한 반면, 대구시민은 철도교통수단(28.0%)을 차순위로 선택하여, 서대구역과 통합신공항을 잇는 공항철도에 대한 기대치가 높게 반영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합신공항 활성화를 위한 교통 인프라 정책 분야에서는 경북도민의 경우 ‘도로·대중교통 이용 확대’(36.9%)를 최우선으로 꼽은 반면, 대구시민은 ‘공항철도 연계 교통망 확장 등 철도 수송 확대(34.4%)를 최우선 정책으로 꼽았다.

 

통합신공항 이용률 제고를 위한 시설 운영 정책 분야에서는 ‘운항노선확대’를 최우선 순위로 꼽았고, ‘첨단공항시설’을 차순위로 꼽아 기존 대구공항의 부족한 취항 노선과 낙후된 공항 시설 개선 의견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군위군은 이번에 조사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항공여객 인식도 조사결과를토대로 통합신공항을 보다 크고 운항노선이 다양한 첨단공항을 건설하는데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Even if Daegu Airport is relocated, the use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will increase


[Break News] Reporter Seong-Hyun Lee = The Gunwi Army announced on the 23rd that it commissioned Korea Information Research Co., Ltd. from October 5th to November 16th to conduct a survey on the perception of air passengers at the Daegu-Gyeongbuk integrated new airport.

 

The survey, which was conducted with 6,115 people in 31 cities, counties, and districts in Daegu and Gyeongbuk, was significant in finding the changes in the number of passengers in Daegu Airport and the requirements for the new integrated airport to succeed. (Sample error ±1.53P in Gyeongsangbuk-do, ±2.18P in Daegu, 95% reliability)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survey, 3.99 million people live within 60 km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which accounts for 78.7% of the population of 5.64 million in Daegu and Gyeongbuk, indicating that most residents of Daegu and Gyeongbuk have adequate requirements to use the new airport.

 

Looking at the current status of airport use by residents of Daegu and Gyeongbuk,'Daegu Airport' 61.6%,'Incheon Airport' 21.5% and'Gimhae Airport' 10.8%, in that order, and transportation such as expressways and airport railroads are currently being discussed with the construction of a new integrated airport. When the infrastructure is completed, the use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is expected to increase significantly as 74.7%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will be used, 10.3% of the'Gimhae Airport' and 7.8% of the'Incheon Airport'.

 

In particular, as the location of the airport is higher than the present, the utilization rate of the Gyeongbuk'northwest, northeast region' is expected to increase by about 35% or more, centering on the planned location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and'Southeastern', where the outflow of users to the existing'Gimhae Airport' was significant. In the case of'regional', the use rate of the new integrated airport is expected to increase by 16%.

 

When asked about the area of ​​building an integrated new airport transport infrastructure that Daegu and Gyeongbuk citizens want, it was found that'roads and public transportation' were selected as the top priority policy at a rate of 43.1%, and in the case of Gyeongbuk residents, personal transportation (34.4 %) was selected as the next priority, whereas Daegu citizens chose rail transportation (28.0%) as the second priority, indicating that expectations for the airport railroad linking Seodaegu Station and the new integrated airport were highly reflected.

 

In the area of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policy for revitalizing the integrated new airport, Gyeongbuk residents ranked'expanding the use of roads and public transportation' (36.9%) as their top priority, while Daegu citizens'expanded railway transportation (34.4%) such as expanding the transportation network connected to the airport railroad. It was selected as the top priority policy.

 

In the field of facility operation policy to improve the utilization rate of the integrated new airport,'Expanding the operating routes' was ranked as the top priority, and'high-tech airport facilities' was ranked next, and it seems that the opinions of improving the existing Daegu Airport's insufficient routes and poor airport facilities were reflected.

 

The Gunwi Army plans to use the results of the survey on the air passenger perception of the Daegu-Gyeongbuk integrated new airport as a data for constructing a high-tech airport with a larger and wider operating rout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