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도, 포항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센터' 준공식 개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26 [15:37]
지역뉴스
경북도
경북도, 포항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센터' 준공식 개최
기사입력: 2020/11/26 [15:3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26일 포항 포스텍에서 신약개발을 위한 산․학․연 개방형 연구센터인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센터(BOIC)’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은 이철우 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김무환 포스텍 총장, 김병욱 국회의원, 성영철 제넥신 회장 및 바이오 기업체 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테이프커팅,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현장투어 순으로 진행됐다.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는 신약개발 연구기관․, 벤처기업 등을 유치하고 산․학․연 협력을 통한 신약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경북도, 포항시, 포스텍, 제넥신, 포스코가 2016년부터 총사업비 252억원을 공동으로 투자해 올해 9월 준공을 완료했다.

 

센터는 포스텍 생명공학연구센터 부지 내에 연면적 1만179㎡,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되었으며, 국내외 바이오기업 10개사와 KIURI연구단, 구조기반 신약개발 실험실 등이 입주해 공동 연구그룹을 조직하는 등 신약개발의 전초기지를 구축하게 된다.

 

오픈 이노베이션(Open Innovation)은 기업, 대학, 연구소가 공동연구 등공조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미래기술 투자에 대한 불확실성을 줄일 수있고 최신기술 확보가 용이해 바이오․제약업계에서 많이 활용되고 있다.

 

경북도는 이번 센터건립을 통해 국내외 바이오기업 유치, 벤처 창업,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 등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경북도가 추진 중인 관련 바이오 사업들과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경북도는 철강, 자동차 등 지역 주력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고 다변화할 수 있는 미래 성장동력 산업 육성을 위해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프로젝트를 전략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경북도와 포항시는 2025년까지 포항 융합기술산업지구에 신약개발 클러스터를 조성하기로 하고, 그 핵심사업인 세포막단백질연구소를 내년 1월 준공할 계획이다.

 

세포막단백질연구소 준공 등 신약개발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경북도는 3,4세대 가속기를 활용한 세계적인 신약개발 R&D기지를 보유하게 되며,글로벌 신약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의 준공에 따라 국내외 바이오기업과 연구소를 유치해 산․학․연 네트워크를 이어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경북도는 신약개발 프로젝트 추진에 아낌없는 지원과 협력을 통해 바이오․신약산업을 미래 신성장 산업으로 적극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do, Pohang Bio Open Innovation Center Completion Ceremony Held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sangbuk-do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held the completion ceremony of the'Bio Open Innovation Center (BOIC)', an open research center for industry, academia, and research centers for new drug development at Pohang POSTECH.

 

The completion ceremony was held in the order of tape cutting, progress reports, commemorative remarks, congratulatory remarks, and field tours with 50 people including Provincial Governor Lee Chul-woo, Pohang Mayor Lee Kang-deok, POSTECH President Kim Moo-hwan, National Assembly member Kim Byeong-wook, Seong Young-cheol Chairman of Genexine and bio company representatives.

 

The Bio Open Innovation Center attracts new drug development research institutes and venture companies, and to create an ecosystem for the new drug industry through industry, academia, and research cooperation, Gyeongbuk-do, Pohang City, POSTECH, Genexin, and POSCO have completed a total project cost of KRW 25.2 billion since 2016. It jointly invested and completed the construction in September this year.

 

The center was built on the site of the POSTECH Biotechnology Research Center with a total floor area of ​​11,179 square meters, with 1 basement level and 4 floors above the ground, and 10 domestic and foreign bio companies, the KIURI research group, and the structure-based drug development laboratory, etc., have moved in to form a joint research group. It will establish an outpost for new drug development.

 

Open Innovation is widely used in the bio-pharmaceutical industry because it is possible to reduce uncertainty about future technology investment and secure the latest technology by establishing an air-conditioning system such as joint research by companies, universities, and research institutes.

 

Gyeongbuk-do is expected to attract domestic and foreign bio companies, start ventures, and nurture bio expert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this center, and will actively support it so that it can generate synergy effects with related bio businesses that Gyeongbuk-do is promoting.

 

Meanwhile, Gyeongbuk Province is strategically pursuing new drug development projects based on accelerators in order to cultivate future growth engine industries that can diversify and overcome the crisis of major regional industries such as steel and automobiles.

 

Accordingly, Gyeongbuk Province and Pohang City decided to establish a new drug development cluster in the Pohang Convergence Technology Industrial District by 2025, and plan to complete the Cell Membrane Protein Research Center, the core project, in January next year.

 

When a new drug development cluster is established, such as the completion of the Cell Membrane Protein Research Institute, Gyeongbuk Province will have a world-class new drug development R&D base using the 3rd and 4th generation accelerators, an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ble to secure the leadership in the global new drug market.

 

Provincial Governor Lee Cheol-woo said, “With the completion of the Bio Open Innovation Center, it is of utmost importance to attract domestic and foreign bio companies and research institutes to maintain an industry, academia, and research network.” “Gyeongbuk Province provides generous support and cooperation in promoting new drug development projects. Through this, we will actively foster the bio and new drug industry as a new growth industry in the futur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