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보현산권 일원 관광자원을 벨트화 종합관광단지로 조성한다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15:32]
지역뉴스
영천시
보현산권 일원 관광자원을 벨트화 종합관광단지로 조성한다
기사입력: 2020/11/27 [15:3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도교 조감도  © 영천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천】박영재 기자=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최기문 시장, 조영제 시의회의장과 분야별 전문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보현산댐 인도교 설치공사 실시설계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지난 27일 밝혔다.

 

이날 용역 최종보고회에서는 다양한 토론과 관광개발 전략을 논했으며, 보현산댐을 가로지르는 인도교(출렁다리)와 주차장, 수변광장 조성 등의 주변정비사업을 2022년 연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경주나 포항 같은 인근의 관광도시와 대구, 울산 등 주변 대도시 사이에서 잠깐 ‘스쳐가는 곳’으로만 인식되던 영천이 이제는 ‘머물다 가는’ 체류형 관광 도시로 거듭나기 위한 야심 찬 계획도 전했다.

 

이 사업은 총사업비 175억 원이 투입되며 인도교(출렁다리) 117억, 주변정비사업 58억으로 올해 12월 실시설계 완료 후 2021년 3월 착공 예정이다.

 

보현산댐 인도교는 ‘별’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별을 품은 다리’로 콘셉트를 잡았고, 총연장 530m, 폭 1.8m, 2주탑 현수교 방식으로 건립되며 국내 최대 규모의 경간장(주탑사이 거리, 350m)을 자랑한다.

 

보현산댐 인도교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편의시설을 제공하기 위한 주변정비사업은 주차장(A=8,000㎡, 주차 면수 176대), 수변광장(A=2,900㎡)을 조성하는 것으로, 은하수가 음악에 맞춰 연주하는 듯한 경관조명을 연출해 기억에 남는 야경을 선물할 예정이다.

 

최기문 시장은 “현재 추진 중인 사업이 모두 마무리되는 2022년 연말이 되면 보현산댐 짚와이어, 인도교(출렁다리) 및 탐방로, 보현산댐 하류공원, 오리장림, 천문과학관, 별빛테마마을, 보현산 자연휴양림, 산림생태문화체험단지 등의 다양한 관광자원들을 묶은 관광벨트 조성이 가능하다”며, “여기에 특색 있는 관광상품과 효과적인 관광마케팅을 더해 명품 관광도시를 만드는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그간 추진상황은 지난해 6월 실시설계 용역 착수해 금년 4월 내풍안정성 확보, 7월 설계경제성평가 및 안전성평가 등 다양한 용역과 검토를 거쳐 11월에 최종 경상북도 건설기술심의회 원안 가결 된 상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Establishment of tourism resources in the Bohyeon Mountain area as a belt-type comprehensive tourism complex

 

Yeongcheon City (Mayor Ki-moon Choi) announced on the 27th that it held the “final report on detailed design service for the footbridge installation construction of Bohyeonsan Dam” with Mayor Ki-moon Choi, City Council Chairman Cho Young-je, and experts in each field.

 

At the final service report on the day, various discussions and tourism development strategies were discussed, and it was announced that the surrounding maintenance projects, such as the construction of the footbridge (flooding bridge) crossing the Bohyeonsan Dam, parking lot, and waterfront plaza, will be completed by the end of 2022.

 

In particular, Yeongcheon, which was recognized only as a “passing place” between nearby tourist cities such as Gyeongju and Pohang and surrounding metropolitan cities such as Daegu and Ulsan, has also announced an ambitious plan to become a “staying” tourist city.

 

This project will invest 17.5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11.7 billion won for footbridge (floating bridge) and 5.8 billion won for surrounding maintenance projects, and construction is scheduled to commence in March 2021 after completion of the detailed design in December of this year.

 

The footbridge of the Bohyeonsan Dam was designed with the motif of a'star' and took the concept as a'bridge with stars'.It was built in the form of a total length of 530m, a width of 1.8m, a two-pylon suspension bridge, and the largest span length in Korea (distance between pylons, 350m). Boast.

 

The surrounding maintenance project to provide convenient facilities to tourists visiting the Bohyeonsan Dam footbridge is to build a parking lot (A=8,000㎡, parking space of 176 vehicles) and a waterfront plaza (A=2,900㎡). It is expected to present a memorable night view by directing the landscape lighting that looks like it is.

 

Mayor Ki-moon Choi said, “At the end of the year 2022, when all the projects currently underway are completed, the Bohyeonsan Dam zip wire, footbridge (flooding bridge) and trails, the Bohyeonsan Dam downstream park, Orijangrim, Astronomical Science Museum, Byeolbit Theme Village, Bohyeonsan Mountain Natural Recreation Forest, It is possible to create a tourism belt that binds various tourism resources such as the Forest Ecological Culture Experience Complex.” He said, “We will continue our efforts to create a luxury tourism city by adding unique tourism products and effective tourism marketing.”

 

On the other hand, the progress so far is that the final draft of the Gyeongsangbuk-do Construction Technology Council has been approved in November after various services and reviews, such as securing wind stability in April of this year, design economy evaluation and safety evaluation, etc., started the detailed design service in June of last year.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