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강덕 포항시장, “내년은 코로나 위기 극복, 민생경제 회복 올인”

확장재정 통해 소상공인, 중소기업 지원 등 시민의 삶 지키는 데 주력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13:12]
지역뉴스
포항시
이강덕 포항시장, “내년은 코로나 위기 극복, 민생경제 회복 올인”
확장재정 통해 소상공인, 중소기업 지원 등 시민의 삶 지키는 데 주력
기사입력: 2020/11/30 [13:1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이강덕 포항시장은 30일 제279회 포항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시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 30일 이강덕 포항시장이 포항시의회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시정운영 방향에 대해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 오주호 기자


이날 이 시장은 “전례 없는 코로나 대유행 위협과 지역경제 위기 등 국내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포항시민의 배려와 헌신으로 위기를 잘 이겨내고 있다”며 이 같은 “시민들의 협력에 보답하기 위해 내년에는 ‘민생안정’과 ‘경제 활력’, ‘지속가능성 확보’라는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포항, 나아가 환동해중심도시 포항을 위해 진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 상황에서 민·관 합동 방역체계를 굳건히 하고 시민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일상과 경제활동을 병행하는 민생방역의 선도모델을 만들었다”면서 “감염병이 만든 사회·경제적 위기를 변화의 기회로 만들고 생존을 위한 변화와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임을 강조했다.

 

이어 이강덕 시장은 오는 2021년 시정방향으로 ▷방역과 경제가 공존하는 코로나 위기 극복과 민생경제 회복 집중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미래 신산업 육성 ▷해양문화관광·물류산업을 견인할 인프라 구축 ▷지속가능한 생태환경도시 조성 ▷안전도시와 시민 삶을 보듬는 공감복지를 통한 행복도시 완성 등을 제시했다.

 

우선 방역현장에서 겪었던 다양한 경험들을 토대로 더 안정적이고 체계적인 방역시스템을 만들어가는 것을 시작으로 경제방역 예산 800억 원을 지원해 코로나 및 경기침체 상황에 신속히 대처하는 한편, 3,000억 원 규모의 포항사랑상품권 발행과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 대한 비대면·온라인 경제로의 전환을 적극 돕기로 했다.

 

또한, 그동안 미래 신성장산업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로 마련된 영일만산업단지,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 융합기술산업지구 및 지곡밸리 등을 배후로 이차전지와 바이오·헬스산업, 수소연료전지 등 핵심 신산업 육성을 통하여 새로운 성장 판을 열어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에는 포스코케미칼 음극재 공장이 착공했고 영일만산업단지의 에코프로EM에서는 전기차 35만 대분의 양극재가 생산될 예정이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글로벌 경쟁력이 높아질 바이오산업분야의 경우에는 융합기술산업지구에 7개 바이오기업이 3,800억원 이상 투자의사를 밝혔다.

 

또한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센터’에도 제넥신 등 10여 개 업체가 입주한 데 이어 입주가 쇄도함에 따라 이를 토대로 포항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앞으로 건설예정인 대구·경북 통합 신공항과 영일만항, 그리고 철도 기반 등을 연계해 물류와 관광의 중심으로 육성하고, 국제카페리와 크루즈로 운송한 화물을 신속하게 제조·가공·유통·판매할 수 있는 영일만항 배후보세구역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동해안고속도로의 주요 연결구간인 동해안횡단대교를 통해 인근 산업도시와 영일만항의 물류를 연결하는 ‘경제대교’ 동해권역에 관광객들을 흡입할 수 있는 ‘관광대교’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국비 확보에 전력을 기울인다는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

 

뿐만 아니라 대기개선 사업, 도심숲 조성, 생태하천복원 등 친환경 녹색사업을 포괄하는 ‘그린웨이 프로젝트’로 모든 시민들이 염원하는 깨끗한 공기, 푸른 도심, 맑은 물을 통한 시민의 건강권 보장과 함께 살고 싶은 지속가능한 환경도시를 만들어가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밖에도 지진피해로부터 실질적인 피해구제가 이루어지고 정부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공동체 회복과 같은 남은 과제를 깨끗하게 해결하고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도시, 그리고 공공형 생활복지 인프라를 대폭 확충하여 지역과 세대 간 균형 잡힌 복지의 기초를 놓겠다고 약속했다.

 

이같은 2021년 시정방향에 따라 포항시의 내년도 예산안 총 규모는 2조 4,329억 원으로 올해 대비 21.1% 증가했다.

 

이강덕 시장은 “시민 여러분 한 분 한 분의 땀방울이 예산의 근간임을 잘 알고 있는 만큼 민생을 살리고 지역 활력과 미래포항을 준비하기 위해서는 투자 효과가 크고 시급성이 높은 사업에 우선 투입해 나가겠다”고 강조하고 “시민 모두가 삶의 변화를 직접 체감하고,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예산 하나 하나를 빈틈없이 따지고 꼼꼼하게 집행하겠다”고 약속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Mayor Lee Kang-deok, “Next year overcoming the corona crisis, recovering people's livelihood all-in”

 

Focus on protecting the lives of citizens by supporting small business owners and SMEs through expanded finance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Pohang Mayor Lee Kang-deok presented the direction of next year's municipal administration through a municipal administration speech at the 2nd regular meeting of the 279th Pohang City Council on the 30th.

 
On this day, the mayor said, “We are well overcoming the crisis with the consideration and dedication of Pohang citizens despite the unprecedented threat of the coronavirus pandemic and the local economic crisis,” he said. “In order to repay citizens' cooperation, next year, Based on the core values ​​of'economic vitality' and'securing sustainability',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lead the post-corona era and further to Pohang, a center city in the East Sea.”

 
In addition, “in the situation of Corona 19, the joint public-private quarantine system has been strengthened, and all citizens have been united together to create a leading model of public-private quarantine, in which daily life and economic activities are carried out at the same time.” We will make and continue to change and innovate for survival.”

 
Mayor Kang-deok Lee will follow the direction of the municipal administration in 2021 ▷Overcoming the corona crisis where quarantine and economy coexist and focusing on recovery of the people's livelihood ▷ Fostering future new industries that lead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Establishing infrastructure to lead the marine culture tourism and logistics industry ▷ Creation of a sustainable eco-friendly city ▷ It suggested the completion of a safe city and a happy city through sympathetic welfare that supports the lives of citizens.

 
First of all, based on the various experiences experienced at the quarantine field, starting with creating a more stable and systematic quarantine system, we provided an economic quarantine budget of 80 billion won to quickly respond to corona and economic recession, while issuing a Pohang Love Gift Certificate worth 300 billion won. It has decided to actively help the transition to a non-face-to-face and online economy for small business owners in need.

 
In addition, by fostering core new industries such as secondary batteries, bio-health industries, hydrogen fuel cells, etc., behind the Yeongil Bay Industrial Complex, Blue Valley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onvergence Technology Industrial District and Jigok Valley, which were prepared by continuous investment in future new growth industries. The plan is to open a new growth plate.

 
In this regard, POSCO Chemical's anode material plant began construction in the Blue Valley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Ecopro EM in the Yeongilman Industrial Complex is expected to produce 350,000 cathode materials for electric vehicles.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bio industry, where global competitiveness will increase in the post-corona era, 7 bio companies in the convergence technology industrial zone announced their intention to invest more than 380 billion won.

 
In addition, the company plans to strengthen Pohang's global competitiveness based on the influx of tenants, including Genexine, in the'Bio Open Innovation Center'.

 
In addition, it will be fostered as the center of logistics and tourism by linking the Daegu-Gyeongbuk integrated new airport, Yeongil Bay Port, and the railroad infrastructure, which will be constructed in the future, and rapidly manufacture, process, distribute and sell cargo transported by international cafes and cruises. The policy is to establish a bonded area behind Yeongil Bay Port, which is located.

 
In particular, the'Economic Bridge' that connects the logistics of nearby industrial cities and Yeongil Bay through the East Coast Crossing Bridge, a major connection section of the East Coast Expressway, continues to secure national funds so that it can play a role as a'tourism bridge' that can inhale tourists in the East Sea area. He has repeatedly confirmed the position that he is putting all his power on.

 
In addition, it is the'Greenway Project' that encompasses eco-friendly green projects such as air improvement projects, urban forest creation, and ecological river restoration, and continues to live with the guarantee of citizens' health rights through clean air, green city centers, and clear water that all citizens desire. It also revealed a plan to make an environmental city possible.

 
In addition, substantial damage relief from earthquake damage is provided, and through continuous communication with the government, remaining tasks such as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and community recovery are solved cleanly, and a city safe from earthquakes and public welfare infrastructures are significantly expanded to balance between regions and generations. He promised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welfare that was caught.

 
In accordance with the direction of the city administration in 2021, the total size of the next year's budget for Pohang City was KRW 2.43 trillion, an increase of 21.1% from this year.

 
Mayor Kang-deok Lee emphasized, “As we are well aware that the sweat of each and every citizen is the basis of the budget, we will first invest in projects with high investment effect and high urgency in order to save people's livelihood and prepare for local vitality and future Pohang.” He promised, “I will thoroughly evaluate each budget and execute it meticulously so that all citizens can directly experience the changes in their lives and enjoy happiness.”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