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희망복지지원단, 통합사례관리대상자 사랑의 집수리 준공

포항시, 민·관 협력 통한 안락한 보금자리 마련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7:33]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희망복지지원단, 통합사례관리대상자 사랑의 집수리 준공
포항시, 민·관 협력 통한 안락한 보금자리 마련
기사입력: 2020/12/01 [17:33]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 희망복지지원단은 신광면에 거주하고 있는 통합사례관리대상 가구에 집수리를 지원하고 지난달 30일 준공식을 가졌다고 1일 밝혔다.

 

  © 포항시 제공


이번 집수리 대상 가구는 조모와 부모, 배우자, 자녀 5명 등으로 구성된 4세대 10인 가구로 상담결과 복지, 보건, 고용, 교육, 주거 등 복합적인 욕구에 대한 심층적인 개입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지난 6월부터 통합사례관리대상자로 선정돼 수차례 사례회의를 통해 많은 기관․단체로부터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받았다.

 

‘사랑의 집수리사업’은 대한적십자사, 가족복지회와 매일신문사,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어촌집수리사업 등 민·관 협력을 통해 약 3,500만원의 비용을 마련해 사회적기업인 우리건축이 인건비 및 자재비 대부분을 지원했다.

 

1개월간 진행된 집수리는 가족들의 소망이었던 화장실 신축을 비롯해 지붕보강, 내외부 단열시공, 싱크대 교체, 기름보일러 설치, 도배, 장판 교체 등 불량했던 주거수준을 한껏 높였다.

 

포항시 도성현 복지국장은 “주민복지과 희망복지지원단은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및 통합사례관리사업을 통해 더욱 많은 대상자를 만나 그분들의 복지욕구를 파악하고 서비스를 연계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한발 빠르게 다가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Hope Welfare Support Group completes house repair for people subject to integrated case management

 

Pohang City provides a comfortable home through public-private cooperation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Pohang City Hope Welfare Support Group announced on the 1st that it provided house repairs to households residing in Shingwang-myeon and held a completion ceremony on the 30th of last month.

 
The households subject to this house repair are four generations of 10 households consisting of grandmothers, parents, spouses, and five children. As a result of the consultation, it was determined that in-depth intervention was necessary for complex needs such as welfare, health, employment, education, and housing. Since June, it has been selected as a target for integrated case management, and has received various services from many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through case meetings several times.

 
The'House Repair Project of Love' provided approximately 35 million won through public-private partnerships such as the Korean Red Cross, Family Welfare Association and Maeil Newspaper, and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to support most of the labor and material costs. did.

 
The house repair, which was carried out for one month, raised the level of poor living, including the new bathroom construction, which was the wish of the family, roof reinforcement, interior and exterior insulation construction, sink replacement, oil boiler installation, wallpaper, and flooring replacement.

 
“The Residents Welfare Division Hope Welfare Support Group is making efforts to understand their welfare needs and link services to more target audiences through visited health welfare services and integrated case management projects,” said Do Seong-hyeon, head of the Welfare Bureau of Pohang City. I will do my best so that I can quickly reach out to neighbors in need.”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