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립선염, 소변이 자주 마렵고 잔뇨감이 남는다면?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2/23 [15:56]
오피니언
건강칼럼
전립선염, 소변이 자주 마렵고 잔뇨감이 남는다면?
기사입력: 2020/12/23 [15:5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건강관리협회】윤영은 한양대학교병원 비뇨의학교 교수=전립선염은 주로 감염에 의해 발병한다. 남성의 10~12%가 전립선염 증상을 경험할 만큼 흔한 질환이다. 전립선염에 대한 궁금한 점을 요약해보았다.

 

 

Q 전립선염이란 무엇인가요?

 

전립선은 남성 생식계의 일부분이며, 방광 밑과 직장 앞에 위치한 남성에게서 발견되는 호두 크기의 분비샘입니다. 전립선은 소변과 정액이 몸 밖으로 빠져나가는 관인 요도를 둘러싸고 있는데, 정자를 운반하기 위해 정액을 생산하는 것이 전립선의 주요한 기능입니다. 전립선염이란 전립선에 생기는 염증을 말합니다. 염증의 원인으로는 다양한 요인이 있지만, 주로 감염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전체 남성 중 10~12%가 전립선염 증상을 경험하고, 50세 미만의 남성들에게 가장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것이 전립선 질환입니다.

 

Q 전립선염의 주요 증상이 궁금합니다.

 

전립선염의 징후와 증상은 원인에 따라 다른데, 주로 소변을 볼 때 타는 듯한 느낌, 배뇨곤란, 잦은 배뇨 (특히 밤 시간대에 나타나는 야뇨), 급하게 소변이 보고 싶은 급박뇨, 뿌연 소변, 혈뇨, 복부·사타구니·등하부에 느껴지는 통증, 음낭과 직장 사이 부분의 통증, 성기 또는 고환 부분의 통증이나 불편함, 사정 시의 통증, 독감과 비슷한 증상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Q 전립선염은 주로 어떤 사람들이 많이 걸리나요?

 

전립선염의 위험요인으로는 비교적 젊은 나이, 이전 전립선염에 걸렸던 적이 있을 때, 요도나 방광의 감염, 자전거 또는 승마로 인해 골반에 상처가 생긴 적이 있을 때, 요도에 관을 삽입해 소변을 배출하고 있을 때, 에이즈(AIDS) 등의 면역 저하, 전립선 조직검사를 받았을 때 등이 있습니다.

 

Q 전립선염 치료법에 대해 소개해주세요.

 

전립선염의 치료법은 증상에 따라 다음과 같이 나뉠 수 있습니다.

 

① 급성 세균성 전립선염

 

급성 세균성 전립선염의 경우 적어도 14일 동안은 꾸준히 항생제를 복용해야 합니다. 경우에 따라, 병원에 입원하여 정맥주사를 통해 항생제를 투여하기도 합니다. 소변을 보는 데에 불편함이 있다면 소변을 배출시키기 위해 요도에 삽입하는 관을 사용해야할 수도 있습니다.

 

② 만성 세균성 전립선염

 

만성 세균성 전립선염의 경우, 항생제를 더 오래 복용해야 하는데, 대부분 4주에서 12주 동안 복용하게 됩니다. 만성 세균성 전립선염 환자 4명 중 3명 정도가 이 치료로 증상이 완화됩니다. 증상이 완화된 이후에도 항생제가 다시 필요하게 될 수 있는데, 치료법에 반응하지 않는 경우에는 장기간 저용량의 항생제를 사용하여 증상을 완화시킵니다.

 

③ 만성 전립선염/만성 골반 통증 증후군

 

만성 전립선염/만성 골반 통증 증후군은 정확한 원인을 알 수 없기 때문에, 세균이 원인이 아니더라도 항생제가 투여될 수 있고, 통증을 감소시키는 항염증약이 투여될 수도 있습니다.

 

Q 전립선염 예방법, 예방을 위한 좋은 생활습관이 있다면 소개해주세요.

 

이미 전립선에 문제가 있는 상태라면, 증상을 완화시키고 악화되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① 깨끗한 위생 상태를 유지하세요. 

② 장시간 앉아있기를 피하세요. 

③ 적당한 운동이 필요합니다. 

④ 자주 수분을 섭취하세요. 

⑤ 과일과 채소를 많이 섭취하세요. 

⑥ 자극적인 음식을 피하고 담백한 음식을 섭취하세요. 

⑦ 카페인과 알코올을 피하세요. 

⑧ 적정 체중을 유지하세요. 

⑨ 과도한 스트레스를 피하세요. 

⑩ 안전한 성관계를 가지세요.

 

자료제공 - 한국건강관리협회 경상북도지부(대구북부) 

글 윤영은 한양대학교병원 비뇨의학교 교수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소식 2020년 12월호 발췌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What if prostatitis, urinate frequently, and residual urine?


【Korea Health Care Association】Yoon Young-eun, professor of urology at Hanyang University Hospital = Prostatitis is mainly caused by infection. It is common enough to experience symptoms of prostatitis in 10 to 12% of men. Here's a summary of your questions about prostatitis.

 

Q What is prostatitis?

 

The prostate gland is part of the male reproductive system and is a walnut-sized gland found in men located under the bladder and in front of the rectum. The prostate gland surrounds the urethra, the tube through which urine and semen flow out of the body. The main function of the prostate is to produce semen to transport sperm. Prostatitis is inflammation of the prostate gland. There are many factors that can cause inflammation, but it can be mainly caused by infection. 10 to 12% of all men experience symptoms of prostatitis, and it is prostate disease that is most common among men under the age of 50.

 

Q I am curious about the main symptoms of prostatitis.

 

Signs and symptoms of prostatitis vary depending on the cause, mainly burning feeling when urinating, difficulty urinating, frequent urination (especially at night time), urgency to urinate urgently, cloudy urine, hematuria, abdominal/groin Pain in the lower back, pain in the area between the scrotum and rectum, pain or discomfort in the genitals or testicles, pain during ejaculation, flu-like symptoms, etc. may occur.

 

Q Who mainly affects prostatitis?

 

Risk factors for prostatitis include a relatively young age, previous prostatitis, infection of the urethra or bladder, a pelvic injury caused by cycling or riding, and a tube inserted into the urethra to drain urine. In some cases, immunity such as AIDS is reduced, or when a prostate biopsy has been performed.

 

Q Please introduce the treatment for prostatitis.

 

Treatments for prostatitis can be divided according to symptoms:

 

① Acute bacterial prostatitis

 

For acute bacterial prostatitis, antibiotics should be taken continuously for at least 14 days. In some cases, you are admitted to a hospital and given antibiotics intravenously. If you are having difficulty urinating, you may need to use a tube that is inserted into the urethra to drain the urine.

 

② Chronic bacterial prostatitis

 

For chronic bacterial prostatitis, antibiotics need to be taken longer, most of which are taken for 4 to 12 weeks. In about 3 in 4 people with chronic bacterial prostatitis, this treatment relieves symptoms. Antibiotics may be needed again after symptoms are relieved. If the treatment is not responding, low-dose antibiotics for a long period of time are used to relieve symptoms.

 

③ Chronic prostatitis/chronic pelvic pain syndrome

 

Since the exact cause of chronic prostatitis/chronic pelvic pain syndrome is not known, antibiotics may be given even if bacteria are not the cause, and anti-inflammatory drugs to reduce pain may be given.

 

Q If you have good lifestyle habits for prostatitis prevention and prevention, please introduce.

 

If you already have a problem with your prostate, you can relieve symptoms and stop them from getting worse.

 

① Maintain clean hygiene.

② Avoid sitting for a long time.

③ You need moderate exercise.

④ Drink water frequently.

⑤ Eat a lot of fruits and vegetables.

⑥ Avoid irritating foods and eat light foods.

⑦ Avoid caffeine and alcohol.

⑧ Maintain an appropriate weight.

⑨ Avoid excessive stress.

⑩ Have safe sex.

 

Data provided-Gyeongsangbuk-do branch of Korea Health Management Association (North Daegu)

Written by Yoon Young-eun Professor of Urology School, Hanyang University Hospital

Excerpt from the December 2020 issue of Korea Health Care Association Health News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