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산자원 금어기ㆍ금지체장 강화한 수산자원관리법 시행령 1월 1일부터 시행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1/06 [16:27]
종합뉴스
농/수/축산
산자원 금어기ㆍ금지체장 강화한 수산자원관리법 시행령 1월 1일부터 시행
기사입력: 2021/01/06 [16:2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울진】박영재 기자=울진군(군수 전찬걸)은 해양수산부 지침에 따라 산란기 어미물고기와 어린물고기 보호를 위해 개정된 14개 어종의 금어기와 금지체장을 1일부터 적용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 본문기사와 무관함 ©포항시 제공

 

울진군에 따르면 금어기ㆍ금지체장 강화는 자원남획 등으로 연근해 어업생산량이 지속 감소함에 따라 산란기 어미물고기와 어린물고기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로, 금어기는 특정 어종의 포획ㆍ채취가 금지되는 기간을, 금지체장(중)은 특정 어종의 포획ㆍ채취가 금지되는 몸길이(무게)를 말한다.

 

 해양수산부는 수산자원 보호조치 강화와 어업 현장에서 제기하는 자원관리 필요성 등을 고려하여 14개 어종의 금어기‧금지체장을 조정하는 내용으로 지난해 9월 22일과 11월 10일 수산자원관리법 시행령을 개정해 3종의 금어기를 신설 하였고 금지체장(중)은 3종 신설 및 7종을 강화 했다.

 

 신설ㆍ강화된 10개종의 금지체장은 1일부터 연중 적용되며, 특히 살오징어 금지체장은 현행 외투장 12cm에서 15cm로 확대되었고, 대구 금어기는 부산과 경남은 1월 한 달, 나머지 지역은 3월 한 달로 다르게 적용되었으나, 인접지역의 조업갈등 해결을 위해 1월 16일부터 2월 15일 까지 일원화 했다.

 

 또한, 대문어 금지체중도 400g에서 600g 으로 강화 되는 등 13개 어종에서 조정이 이루어졌다.

 

 이번 신설·강화 조치를 통하여 어린물고기의 남획을 줄이고, 어미 물고기로 자랄 때까지 보호하여 효과적인 수산자원 관리와 회복을 통한 지속가능한 어업 기반 형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Enforcement Decree of the Fisheries Resource Management Act, which strengthened the prohibition and prohibition of fisheries resources, takes effect from January 1


 [Break News Uljin] Reporter Park Young-jae = Uljin-gun (gun Chan-geol Jeon) announced on the 6th that it has been applying the revised taboo and prohibited length of 14 fish species in accordance with the guidelines of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to protect mother and young fish during spawning season.

 

 According to Uljin-gun, the reinforcement of taboo and banned sports grounds is a measure to protect mother fish and young fish during spawning periods as the production of offshore fisheries continues to decline due to overfishing of resources. (Medium) refers to the body length (weight) that is prohibited from catching or collecting specific fish species.

 

 The Ministry of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has revised the prohibition and prohibition of 14 fish species in consideration of strengthening measures to protect fishery resources and the necessity of resource management raised by the fishing industry. By revising, 3 types of taboo were newly established, and 3 types were newly established and 7 were reinforced for prohibited sports (medium).

 

 Ten new and reinforced banned sports venues are applied throughout the year from the 1st. In particular, the ban on squid has been expanded from 12cm to 15cm in the current coat length, and the taboo period for Daegu is one month in January in Busan and Gyeongnam, and March in the rest of the region. It was applied differently for a month, but it was unified from January 16th to February 15th to resolve the fishing conflict in neighboring areas.

 

 In addition, adjustments were made in 13 fish species, including the forbidden octopus weight increased from 400g to 600g.

 

 The new and strengthened measures are expected to reduce overfishing of young fish and protect them until they grow into mother fish, thereby contributing to the formation of a sustainable fishing base through effective management and recovery of fisheries resources.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