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지방환경청, 지난해 미세먼지 유발 비산배출시설 13개소 고발조치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13:59]
종합뉴스
환 경
대구지방환경청, 지난해 미세먼지 유발 비산배출시설 13개소 고발조치
기사입력: 2021/01/08 [13:5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지방환경청(청장 이영기)은 지난 해 미세먼지 저감의 일환으로 대구·경북 비산배출시설 운영 실태를 점검(68개소)한 결과13개소(16건)를적발해 행정처분, 과태료 부과 및 고발조치했다고 8일 밝혔다.

 

대구지방환경청에 따르면 주요 위반사항은 비산배출시설 시설관리기준 미준수(11건), 정기점검 미수검(1건), 변경신고 미이행(3건), 미신고(1건) 등이다.

 

또한 신고 대상임에도 미신고한 사업장 1개소와 정기점검(3년마다 점검)을미수검한 사업장 1개소에 대해서 행정처분과 함께 고발조치했다.

 

비산배출시설 관리제도는 사업장의 굴뚝 외에 시설·공정 등에서 비산배출되는유해대기오염물질(HAPs, Hazadous Air Pollutants)의 저감을 위해 2015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현재, 대구·경북 지역 비산배출시설 설치·신고된 사업장은 총 184개(전국 1,672개소 중 11% 차지)이다.

 

신고 사업장은 도장․피막처리업, 자동차 부품제조업등 39개 업종에서포름알데히드, 디클로로메탄 등 관리대상물질 46종을 사용할 경우해당되며 반드시 환경청에 신고하여야 한다.

 

그간 사업장에서는 대기배출시설에 의한 점오염원 관리는 체계적으로 이루어지는 반면, 공정에서 비산배출 오염관리는 소홀하여 미신고 및 관리기준 미준수 등의 위반이 높은 실정이다.

 

따라서, 대구지방환경청에서는 유해대기오염물질(HAPs)로 인한 대기오염 저감을 위해미신고(무허가)비산배출시설 운영과 시설기준 준수여부를특별점검하고 관련 교육도 병행할 계획이다.

 

점검은 이동측정차량 및 드론을 활용하여 스크리닝 후 오염도가 높은 지역(산단)에 대해 중점적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비산배출시설 신고제도 안내를 위해 공문 발송, 환경청 홈페이지 교육 동영상 게재 등 비대면 형식의 교육도 강화할 계획이다.

 

이영기 대구지방환경청 청장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서는사업장의자발적인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며 “계절관리제 기간에 보다강도 높은 미세먼지 배출 근절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took action against filing a complaint last year at 13 fugitive emission facilities causing fine dust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Director Lee Young-gi) last year investigated the operation of fugitive discharge facilities in Daegu and Gyeongbuk as part of the reduction of fine dust (68 locations), and as a result, discovered 13 locations (16) and administered It was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ad disposed of, imposed a fine and took a prosecution.

 

According to the Daeg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the main violations are non-compliance with the facility management standards for fugitive discharge facilities (11 cases), non-conformance of regular inspections (1 case), failure to report changes (3 cases), and 1 non-report.

 

In addition, even though it was the subject of reporting, it was prosecuted along with administrative dispositions for one workplace that was not reported and one workplace that had not undergone regular inspections (checked every three years).

 

The fugitive emission facility management system has been implemented since 2015 to reduce harmful air pollutants (HAPs, Hazadous Air Pollutants) that are fugitively emitted from facilities and processes in addition to the chimney of the workplace.

 

Currently, there are a total of 184 business sites that have been installed and reported fugitive emission facilities in Daegu and Gyeongbuk (11% of 1,672 locations nationwide).

 

The reporting workplace is applicable when 46 types of substances subject to management, such as formaldehyde and dichloromethane, are used in 39 types of industries such as painting and film treatment and automobile parts manufacturing, and must be reported to the Environmental Office.

 

In the past, the management of point pollutants by air emission facilities has been systematically carried out in the workplace, while the management of fugitive emissions in the process has been neglected, resulting in high violations such as non-reporting and non-compliance with management standards.

 

Therefore, the Daeg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plans to conduct special inspections on the operation of unreported (unlicensed) fugitive emission facilities and compliance with facility standards to reduce air pollution caused by Hazardous Air Pollutants (HAPs), as well as related training.

 

The inspection will be focused on areas with high pollution levels (industrial complexes) after screening using mobile measuring vehicles and drones. I plan to strengthen it.

 

Director of the Daeg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Lee Young-ki, said, “For the reduction of fine dust, the voluntary efforts of the workplace are paramount.” He asked for participation in the eradication of more intense fine dust emissions during the seasonal management system.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