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진전문대, 취업 명문 대학의 위상 재입증

최근 5년 평균 취업률 80% 상회, 해외취업 5년연속 전국 1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1:19]
종합뉴스
교육
영진전문대, 취업 명문 대학의 위상 재입증
최근 5년 평균 취업률 80% 상회, 해외취업 5년연속 전국 1위
기사입력: 2021/01/13 [11:1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영진전문대학교(총장 최재영)가 최근 5년간(2015~2019년 졸업자) 평균 취업률이 80%를상회하며 취업 명문 대학의 위상을 재입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 영진전문대 학생들  © 영진전문대

 

13일 영진전문대에 따르면 3천 명 이상 졸업자를 배출한 대형 전문대 가운데 5년간 평균 취업률 80%대를 달성한 것은 영진전문대가 유일하며 단연 전국 1위(3천명이상 졸업자 전문대)에 올랐다.

 

12일 교육부 대학정보 공시에 따르면 영진전문대학교는 취업률 78.1%(2019년 졸업자 기준)를 기록했다. 이로써 2015년부터 2019년까지 5년간 평균 취업률은 80.1%를 달성했다.

 

이 대학은 2019년 졸업자 3,187명 중 2,215명을 취업시켰다.(취업대상자 2,835명, 취업 제외자 352명)

 

해외취업은 185명으로 전국 전문대 중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이를 포함한최근 5년간(2015~2019년) 해외 취업은 무려 603명에 이른다.

 

세계를 무대로 꿈을 펼칠 글로벌 인재양성에 일찌감치 나선 결과다. 해외 취업은 소프트뱅크, 라쿠텐, 야후재팬 등 글로벌 대기업과 상장기업에 다수가 진출하면서 해외 취업의 질적 수준 역시 최고 수준이다.

 

▲ 해외취업박람회 일 기업 출국자 총장과 파이팅  © 영진전문대

 

이 대학의 취업성과는 기업 현장 맞춤형 주문식교육이 주효했기 때문이다. 여기에 더해 취업의 질(質)적 수준도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최근 5년간(2015~2019년) 대기업 취업 실적을 살펴보면 삼성전자, 삼성SDI, 삼성전기 등 삼성계열사에 225명, LG이노텍, LG디스플레이, LG화학 등LG계열사 336명, SK계열사 252명등 국내 대기업에 총 2,152이 입사하며 명실상부한 취업 최강의 입지를 굳혔다.

 

대학은 주문식교육에 더해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학습 동기를 부여하고 취업 역량을 스스로 끌어올리는데도 적극 나서고 있다. ‘영진자율향상프로그램(YAP, Yeungjin Advanced Program)’, ‘백호튜터링’, ‘취업캠프’ 등 다양한 제도를 운용해 이와 같은 성과를 냈다.

 

또한 정부 부처별 지원 사업에도 선정돼 취업에 탄력을 받고 있다. 교육부 링크플러스(LINC+)사업에 선정돼 11개 사회맞춤형학과운영, 고용노동부 ‘K-MOVE스쿨사업’, ‘청해진대학사업’선정 등으로 국내외 취업 관련 특화된 프로그램을 가동하고 있다.

 

한편 이 대학은 오는 18일까지 2021학년도 신입생 정시모집으로 914명(정원 내)을 선발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oungjin College reaffirms its status as a prestigious university for employment

 
[Break News Daegu] Reporter Sung-Hyun Lee = Youngjin College (President Jae-Young Choi) has re-proved the status of a prestigious university with an average employment rate exceeding 80% for the last five years (for those who graduated from 2015 to 2019). 

 
According to Youngjin College on the 13th, among the large colleges that have graduated more than 3,000 people, Youngjin College is the only college that has achieved an average employment rate of 80% for five years, and is by far the first in the country (technical colleges with more than 3,000 graduates).

 
According to the university information disclosure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on the 12th, Youngjin College recorded an employment rate of 78.1% (based on 2019 graduates). As a result, the average employment rate for the five years from 2015 to 2019 reached 80.1%.

 
The university employed 2,215 out of 3,187 graduates in 2019 (2,835 eligible for employment, 352 non-employed).

 
Overseas employment was numbered by 185, ranking first among professional colleges nationwide. Including this, 603 people have been employed overseas in the past five years (2015-2019).

 
This is the result of early efforts to cultivate global talents who will realize their dreams on the world stage. Overseas employment is at the highest level as a number of global conglomerates and listed companies such as Softbank, Rakuten, and Yahoo Japan have entered the market.

  
The university's employment results were mainly due to customized education on-site at companies. In addition, the quality of employment is unmatched. Looking at the employment performance of conglomerates in the last five years (2015-2019), 225 employees at Samsung affiliates such as Samsung Electronics, Samsung SDI, and Samsung Electro-Mechanics, 336 LG affiliates such as LG Innotek, LG Display, and LG Chem, and 252 SK affiliates. A total of 2,152 people joined the company, solidifying the strongest position in employment.

 
In addition to on-demand education, universities are actively promoting students to voluntarily motivate their studies and improve their employment skills. These achievements were achieved by operating various programs such as “Yeungjin Advanced Program (YAP)”, “Baekho Tutoring”, and “Job Camp”. 

 
In addition, it has been selected as a support project for each government department and is gaining momentum in employment. It has been selected as a link plus (LINC+) project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operates 11 socially-tailored departments, has been selected as the “K-MOVE School Project”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has been selected as the “Cheonghae University Project” to operate specialized programs related to domestic and overseas employment.

  
Meanwhile, the university will select 914 students (within the quota) through regular recruitment of new students for the 2021 school year by the 18th.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