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농관원, 지난해 원산지 위반업체 307개소 적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2:16]
종합뉴스
농/수/축산
경북농관원, 지난해 원산지 위반업체 307개소 적발
기사입력: 2021/01/13 [12:1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경북지원(지원장 최호종, 이하 ‘경북농관원’)은지난해 농식품 원산지표시 부정유통 단속 결과 307개 업소를 대거 적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위반유형을 보면 값싼 외국산을 국내산으로 거짓표시하거나 속여 판매한 업소가 178개소로 58%였으며, 원산지를미표시한업소는 129개소로 42%를 차지했다.

 

원산지 거짓표시로 적발된 178개 업소는 형사입건했으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고 판매한 129개소는 과태료 총 28백만 원을 부과했다.

 

경북농관원의 자체분석에 따르면 원산지 표시를 위반하여 적발된주요품목은 배추김치,돼지고기, 두부류, 떡류, 쇠고기 등의 순으로 전체의 77.2%를 차지했다.

 

이러한 품목은 국내산에 비해 가격차이가 크고소비자가외국산과 국내산을 육안으로 식별하기 어려운 품목 위주로 원산지를 속여 판매하면서 부당 이득을 편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대구 소재 ○○축산을 운영하는 A모씨는 차명계좌 거래,증거 인멸 및형제와 범행 공모 등 무려 3년 동안 값싼 외국산축산물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하여 약 4억 상당(40톤)의 부당이익을 편취한혐의로 적발되어 구속되기도 했다.

 

경북농관원은 올해에도원산지 단속 특사경을 총 동원하여설‧추석 명절, 휴가철 해수욕장 등 소비자가 즐겨 찾는 휴양지, 취약시간대(공휴일, 야간 등), 통신판매업체 등 코로나로 인한 비대면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능적인 위반사범은 원산지검정법(유전자, 이화학검정) 및 디지털포렌식 수사를 적극 활용하여 농식품 부정유통 행위에적극 대처하며, 단속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하여위반규모가 크거나고의적이고 지능적인 거짓표시 위반사범에 대해서는 구속수사를원칙으로 하여 무거운 처벌을 받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원산지표시 상습범에 대하여 과징금 및 형량하한제와의무교육제가 시행되고 있다.

 

2년간 2회 이상 원산지 거짓표시로 적발될 경우 위반금액의최대 5배(최고 3억원)까지 과징금이 부과되며, 단속된 이후 5년 이내에 다시 원산지를 속여 판매하는 등 거짓표시자에 대해서는 최소 1년 이상 징역 또는 500만원 이상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는 형량하한제를 시행하고 있으며, 원산지를 거짓표시하여 적발되거나 미표시로 2회 이상 적발되었을 경우 4개월 이내에 원산지표시 의무교육을 이수하여야 하며, 교육을 이수하지 아니할 경우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경북농관원 관계자는 소비자들은 농식품을 구입할 때 원산지를 확인하고, 원산지표시가 없거나 표시된 원산지등이 의심될 경우 전화 1588-8112 또는 농관원 누리집으로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North Gyeongsang Agricultural Office uncovered 307 companies that violate the country of origin last year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Lee Seong-hyun = National Agricultural Products Quality Management Agency Gyeongbuk Branch (Director Ho-jong Choi, hereinafter “Gyeongbuk Agricultural Officer”) announced on the 13th that as a result of the crackdown on illegal distribution of agri-food origin label last year, a large number of 307 businesses were discovered.

 

 
In terms of the types of violations, 178 businesses that falsely labeled or sold cheap foreign products as domestic products accounted for 58%, and 129 businesses that did not indicate their origin accounted for 42%.

 

 
The 178 businesses caught with false indications of origin were criminally prosecuted, and a total of 28 million won was imposed on 129 places sold without indicating the country of origin.

 

 
According to the Gyeongbuk Agricultural Institute's own analysis, the major items detected in violation of the country of origin were cabbage kimchi, pork, tofu, rice cakes, beef, etc., accounting for 77.2% of the total.

 

 
The price difference of these items is greater than that of domestic products, and it is revealed that consumers have taken advantage of unfair gains by tricking the country of origin and selling mainly items that are difficult to identify with the naked eye.

 

 
In particular, Mr. A, who runs ○○ livestock in Daegu, has deceived and sold inexpensive foreign livestock products as domestic products for as many as three years, such as trading in a borrowed account, destroying evidence, and conspiring with brothers to commit crimes, taking about 400 million worth (40 tons) of unfair profit. He was also caught and arrested on one charge.

 

 
This year, the Gyeongbuk Agricultural Gwanwon also plans to strengthen non-face-to-face crackdowns due to coronavirus such as new year and Chuseok holidays, vacation season beaches, etc., vulnerable time zones (holidays, nights, etc.), mail order companies, etc. .

 

 
Intelligent offenses actively cope with the illegal distribution of agri-food by actively utilizing the country of origin test (gene, physicochemical test) and digital forensic investigation, and to increase the effectiveness of the crackdown, As for the case, it is planned to be subject to heavy punishment by making arrest investigation as a rule.

 

 
In addition, penal fines, lower sentence limits and compulsory education systems are in place for those who are habitually declaring the country of origin.

 

 
If a false indication of origin is detected more than twice in two years, a fine up to 5 times (up to 300 million won) of the violation amount will be imposed, and for false indications, such as selling the country of origin again within 5 years after the crackdown, at least one year We are implementing a lower sentence limit system that requires you to be punished by imprisonment or a fine of not less than 5 million won. If not, a fine of not more than 5 million won will be imposed.

 

 
An official at the Gyeongbuk Agricultural Office requested that consumers check the country of origin when purchasing agri-food and report the country of origin by phone 1588-8112 or to the website of the Agricultural Officer if there is no indication of the country of origin or if the country of origin is suspecte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