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에서 '행복한 귀농귀촌' 시작하세요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10:04]
종합뉴스
농/수/축산
영주시에서 '행복한 귀농귀촌' 시작하세요
기사입력: 2021/01/14 [10:04]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상철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영주시(시장 장욱현)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 성과평가 결과 우수 시‧군으로 선정 됐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 소백산 귀농드림타운에서 강의를 듣는 귀농인들    ©영주시 제공

 

이번 성과평가는 전국 77개 참여 시군을 대상으로 사업추진 실적, 기반구축 및 운영, 사업 홍보, 프로그램 운영 활성화, 지역분위기 조성, 지자체 사업의 차별성 및 독창성 등의 평가로 진행됐다.

 

영주시는 대도시 퇴직예정자, 예비 귀농‧귀촌인을 대상으로 도시민 농촌유치를 위해 각종 설명회, 박람회 등 온라인 및 오프라인을 통한 영주시 귀농귀촌 지원정책 홍보와 귀농‧귀촌 전담 인력 운영 등 차별화된 원스톱(One-stop) 서비스를 지원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준한 농정과수과장은 “도시민 농촌유치 지원 프로그램을 지속 추진해 미래 농업인력 확보와 인구유입으로 지역 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영주시를 귀농귀촌의 1승지로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tart'Happy Returned Farming Village' in Yeongju

 

[Break News] Reporter Lee Sang-cheol = Yeongju-si (mayor Jang Wook-hyeon)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city/gun as a result of the “2020 Urban Rural Attraction Support Project”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for local governments.

 

The performance evaluation was conducted in 77 participating cities and counties across the country, with evaluations of project promotion performance, infrastructure construction and operation, business promotion, program operation activation, regional atmosphere creation, and the differentiation and originality of local government projects.

 

Yeongju City is a differentiated one-stop (one-stop) program for retirees and prospective returnees in large cities, such as promotion of support policies for returning farming and returning villages in Yeongju through online and offline information sessions and exhibitions to attract rural residents. stop) Supporting the service received high praise.

 

“We will do our best to inspire new vitality in rural areas through securing future agricultural manpower and influx of population by continuing to promote rural attraction support programs for urban residents, and to promote Yeongju City as the No. 1 scenic spot for returning villages.”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